상단여백
HOME 네트워크 지방
"집에서 가까운 도시숲에서 산림치유를"수원 국유림관리소, 산림치유사 운영사업 착수

산림청 수원국유림관리소(소장 심양수)는 산림복지의 일환으로 4월부터 11월까지 도시숲에서 도시민의 심신건강증진을 위한 '산림치유지도사 운영사업'을 본격적으로 실행한다고 밝혔다.

도시숲을 이용한 산림치유 프로그램은 집과 가까운 숲에서 산림치유지도사가 참여자의 특성에 따라 산림치유 프로그램을 진행하게 되며, 직무스트레스나 대사증후군 등으로 고통 받는 현대인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특수 프로그램과 일반 시민들을 위한 일반 프로그램으로 나눠 진행될 예정이다.

특히 이번 사업은 기존 주거지역과 멀리 떨어진 숲에서 진행되던 방식에서 벗어나 주거지역과 가까운 도시숲에서 진행될 예정으로 이동시간에 대한 부담을 줄여 바쁜 일상의 자투리 시간을 활용하여 참여할 수 있도록 고려되었으며, 보건소와 복지단체 등과 연계하는 ‘찾아가는 산림치유’도 계획되고 있어 사회 소외계층도 아우르는 산림복지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수원국유림관리소 심양수 소장은 “고르게 발전하는 지역이라는 산림청의 국정목표와 맞물려 이번 사업이 성공적으로 진행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송광섭 기자  sks@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광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