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축산
농협 축산경제, 스마일 존 설치로 섬기는 문화 확산'스마일 人'에겐 기프트콘, 도서 등 증정
농협 축산경제는 사무실 내에 스마일 존을 만들고 직원들간 서로 웃고 화답하는 직장문화를 확산하고 있다 [사진제공=농협 축산경제]

농협(김병원 회장) 조직문화 개선에 앞장서고 있는 농협경제지주는 이달 12일 활짝 웃는 직장 문화 확산을 위한 '스마일 존' 설치를 전 부서 완료했다고 밝혔다.

스마일 존은 부서내 직원이나 고객의 왕래가 잦은 곳에 특별히 제작한 '스마일 카페트'를 설치하여 “내가 웃으면 농업인과 고객이 웃는다”는 농협 임직원 핵심가치를 상기시키기 위해 조성된 공간이다. 이 곳을 지나는 직원은 밝은 미소로 동료와 웃고 화답하는 것이다.

직원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유도하고 긍정적인 에너지 전파를 위해 스마일존 참여도가 높은 직원을 '스마일 人'으로 매월 선정하여 시상도 할 계획이다. 또한, 스마일존에서 찍은 사진을 제출하면 기프티콘 등을 증정하는 이벤트도 시행할 예정이다.

농협경제지주 김태환 축산경제대표이사는 “스마일 존이 일터를 밝은 분위기로 만드는 작은 시작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밝히면서,“스마일 존을 시작으로 직원들의 다양하고 즐거운 아이디어를 반영해 밝고 젊은 조직문화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