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네트워크 지방
전북농협, 농산물 제값받기 프로젝트 본격 가동
[사진 제공=전북농협지역본부]

전북농협(본부장 유재도)은 25일 지역본부 회의실에서 농가소득 5천만원 달성을 위한 농산물 제값받기 프로젝트 추진 한마음 결의대회를 가졌다.

이날 직원들은 농업인의 실질적 소득향상을 위한 사업추진 의지를 다지고, 직원별 농가소득 증대를 위해 담당업무를 6대 핵심역량사업인 '농업생산성 향상', '농업경영비 절감', '농가수취가격 제고', '농식품 부가가치 제고', '농외소득 증대', '농가소득 간접지원' 등으로 분류한 후 사업별 관리카드 작성 및 세부 추진계획에 대해 발표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경제지주 임직원들은 농가소득 5천만원 달성의 세부적인 방안에 대해 심도 있는 의견을 나눴으며, 변화된 농촌과 사회에 맞는 업무방식의 개선방안을 도출하였다.

유재도 본부장은 직원들에게 핵심역량 사업별 전문가로 위촉하며 “전문가로 거듭난 직원들은 안심먹거리 생산과 유통을 책임지고, 지역의 성장을 이끌어내어 농업인의 농가소득 5천만원 달성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해 달라”고 말했다.

양규창 기자  21sinhan@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양규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