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축산
'세계 우유의 날' 맞아 ‘밀크&치즈페스티벌’ 열려우유자조금, 국산우유-유제품 우수성 홍보... 국산 유제품에 대한 관심 제고 기대

[한국영농신문 김찬래 기자] 

‘세계 우유의 날’은 오는 6월 1일이다. 2001년 유엔식량농업기구(FAO)에서 우유의 우수성을 알리고 기념하기 위해 선포했다. 매년 전 세계 40여 나라에서 다양한 기념행사 및 페스티벌을 개최하고 있다.

우리나라 또한 이를 기념하는 취지로, 5월 27일(토)~28일(일) 우유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이승호)와 농협경제지주 축산경제(대표 안병우)가 주최‧주관하는 ‘2023 밀크&치즈 페스티벌’이 열렸다.

이틀간 고양 일산문화광장 일대에서 열린 2023밀크&치즈 페스티벌은 고양시가 후원하는 행사로서, 첫날인 27일은 고양특례시 이동환 시장의 개회사를 시작으로 풍선 날리기 등의 퍼포먼스가 진행됐다. 이무진, 다비치, 소찬휘 등 초청 가수의 무대가 이어져 관객과 호흡하며 행사장의 흥을 돋웠다.

이번 행사는 국산우유 및 치즈의 우수성을 알리고 다양한 체험활동을 통해 소비자들과 교감하는 자리였다. 국산 유제품에 대한 친근감을 형성하는 데 의의가 있다.

상시 운영되는 프로그램으로 ▲도심 속 목장나들이, ▲국산치즈 전시 및 홍보관, ▲국산치즈 요리체험관, ▲유업체 홍보 및 할인판매존, ▲기타 부대행사 등이 마련됐다. 고양시 특산물인 가와지쌀과 일산 열무, 행주 한우의 직거래 장터와 함께 육우홍보 및 시식부스도 운영됐다. 본래 체험행사로 예정됐던 송아지 우유주기, 육성우 건초주기는 최근 충북 지역에서 발생한 구제역으로 인해 제외됐다.

특히 ‘국산치즈 페스티벌’은 국산치즈의 우수성을 홍보하고 인식 저변 확대를 위해 마련된 프로그램으로, 올해는 유업체 홍보 및 할인판매 존을 마련하여 행사장에 방문하는 소비자들이 보다 저렴한 가격에 국산 유제품을 만날 수 있도록 기획됐다.

이밖에도 각종 교육․요리․시식․이벤트 프로그램으로 시민들에게 다양한 우유 활용 체험과 특별한 이벤트를 제공했다.

우유자조금관리위원회 이승호 위원장은 “국산 우유는 365일 안전하게 생산되는 우수한 식품으로, 낙농업계는 국민 건강을 위해 항상 노력하고 있다”고 전했다.

김찬래 기자  kcl@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찬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