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식품
도드람 육가공 브랜드 ‘미트공방’ 신제품 출시통통비엔나-후랑크소시지 선보여... 무항생제 '자향돈' 원료 품질 차별화

[한국영농신문 이병로 기자] 

도드람(조합장 박광욱)이 프리미엄 육가공 브랜드 ‘미트공방’ 신제품 2종을 출시했다. 

‘미트공방’은 도드람의 전문성과 신선함에 기반한 프리미엄 육가공 브랜드로, 도드람의 무항생제브랜드 ‘자향돈’을 원료로 사용한 건강한 햄과 소시지를 개발했다. 새로 출시된 신제품은 원료 함량 90% 이상의 제품이며, 식감이 살아있고 돼지고기의 진한 육향이 느껴지도록 품질에 차별화를 두었다.  

신제품은 ‘미트공방 통통비엔나’와 ‘미트공방 후랑크소시지’ 2종으로 출시되었는데, 미트공방 통통비엔나는 기존 비엔나에 비해 직경이 넓고 식감이 좋아 씹는 맛이 풍부하며, 미트공방 후랑크소시지는 입 안 가득 진한 육향이 배어나와 풍미가 깊다. 

도드람은 농협식품과 협력하여 전국 하나로마트, B마트를 통해 신제품을 출시할 계획이며 점차 판로를 확대할 예정이다. 또한 신제품 2종을 시작으로 다양한 제품 개발을 통해 점차 ‘미트공방’ 제품군을 늘려갈 계획이다. 

(주)도드람푸드 이상일 대표이사는 “도드람은 앞으로도 품질 좋은 원료로 만든 도드람식 프리미엄 소시지를 선보일 예정”이라며 “3월 22일부터 전국 하나로마트에서 순차적으로 만나볼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도드람이 출시한 신제품 ‘미트공방 통통비엔나

이병로 기자  leebr@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