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업
농기자재 기업 한자리에... 수출정보 공유'2022 농기자재 국제워크숍' 열려... 성과사례 공유, 수출지원사업 소개

[한국영농신문 이병로 기자] 

국내 농기자재 기업들이 수출 정보를 공유하는 2022 농기자재 국제워크숍이 11월 28일부터 11월 29일까지 이틀 동안 대면과 비대면 방식으로 열렸다.

올해로 제6회를 맞이하는 워크숍은 농기계, 비료, 농약, 종자, 사료, 친환경농자재, 시설자재, 동물용의약품 등 농기자재 8개 분야의 수출 활성화에 필요한 농기자재 산업 현황과 관련 제도 등 수출정보를 공유하고 국내외 수출 네트워크 구축하는 데 목적을 두고 있다.

첫째 날인 11월 28일은 코로나19 등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수출성과를 나타낸 더기반(종자업체), 누보(완효성 비료업체), 효성오앤비(유기질비료업체) 3개 기업에게 농기자재 산업육성 유공 농식품부장관 표창을 수여했다.

표창 수여 후 각 기업의 성과발표를 통해 수출성과 전략을 공유하고 전문가의 2023년도 세계경제 전망과 한국기업의 대응전략에 대한 강의와 2023년도 농식품부, 한국농업기술진흥원,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의 농기자재 수출지원사업 설명도 이어졌다. 제이더블유(JW) 메리어트 서울에서 대면으로 진행되며 온라인으로도 생중계 되었다.

둘째 날인 11월 29일은 12개국 13명의 해외 전문가와 5명의 국내 전문가가 불안한 세계정세 속에서 각국의 농기자재 시장동향과 정책, 신규 유망 시장정보 등을 제공하고 앞으로 농기자재 수출기업이 나아가야 할 방향에 초점을 맞춰 강연을 진행했다. 줌(ZOOM) 사이트를 통해 온라인으로 진행되었다.

문태섭 농식품부 농기자재정책팀장은 “코로나19 장기화와 세계적인 공급망 위기 등 수출환경의 불확실성에 직면한 우리 농기자재 수출기업들이 이번 워크숍을 통해 필요한 정보를 얻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2022 농기자재 국제워크숍 포스터

이병로 기자  leebr@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