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축산
“전문가 기술로 한우 사랑 펼칠 것”축산-의학-식품영양-요리-인문학-문화예술 등 한우 명예홍보대사 활동 이어가

[한국영농신문 김찬래 기자] 

한우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민경천, 이하 한우자조금)는 한우를 사랑하는 우벤져스 ‘2022 한우 명예홍보대사’의 공식적인 활동 시작을 알렸다고 밝혔다.

현재 한우산업은 한우 공급과잉, 국제 곡물가격 불안으로 인한 사료가격 상승 등 농가의 경영부담이 커지고 있다. 여기에 최근 정부의 CPTPP(포괄적·점진적 환태평양경제동반자협정) 가입 추진 소식까지 더해지면서 다양한 이슈와 위기에 직면해있다. 

이에 축산, 의학, 식품영양, 요리, 인문학, 문화예술 등 다양한 분야를 대표하는 11명의 한우 명예홍보대사가 한우의 우수성과 가치를 널리 알리고, 각 분야 오피니언 리더로서 한우산업의 안정화와 발전 및 나아가야 할 방향 등에 대해 전문 자문 역할을 담당하게 된다.

2022 한우 명예홍보대사로는 ▲서울대학교 식품·동물생명공학부 조철훈 교수 ▲공주대학교 동물자원학과 김학연 교수 ▲서울의료원 산부인과 과장 황인철 전문의 ▲박미경 한의원 원장 박미경 한의사 ▲마음편한유외과 김준영 원장 ▲한양여자대학교 식품영양학과 이영우 교수 ▲레스토랑 친밀 총괄 셰프 오세득 셰프 ▲코어소사이어티 대표 김호윤 셰프 ▲서울특별시 동부기술교육원 관광조리과 엄유희 교수 ▲여행이야기 박광일 대표 ▲더피트 소속 뮤지컬 음악감독 김문정 감독이 지난 해에 이어 올해도 위촉되어, 활동을 이어간다.

한우자조금은 공식 홈페이지 및 유튜브 채널을 통해 2022년 한우 명예홍보대사 활동 시작을 알리는 일환으로 홍보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을 통해 각 명예홍보대사는 올해 한우 명예홍보대사로서의 활동 소감과 함께 “앞으로 자신만의 전문성을 활용하여 한우의 우수성을 널리 알리고, 한우산업의 발전과 한우농가에 보탬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각 명예홍보대사의 포부와 ‘한우를 알리기 위한 나만의 기술’은 한우자조금 홈페이지 및 유튜브에 게시된 영상을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SNS 채널에서도 순차적으로 콘텐츠가 공개될 예정이다.

민경천 한우자조금 위원장은 ”각자의 분야에서 전문성과 기술로 자리잡은 전문가들이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한우 명예홍보대사로 활동하게 되어 기쁘게 생각한다“며, ”한우자조금은 각 분야의 오피니언 리더로 활동하고 있는 한우 명예홍보대사들의 고견에 귀 기울여 한우 소비 촉진 및 산업 안정화를 위한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겠다“고 말했다.

김찬래 기자  kcl@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찬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