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푸드&라이프 건강
잇몸뼈가 부족한 경우, 뼈이식임플란트 필요할 수 있어

치아는 우리가 먹고 마시고 생활하기 위해서 꼭 필요한 부위다. 영구치이기 때문에 평생 잘 관리하여 오래 사용해야 하는데, 사고나 노화, 치주질환 등의 다양한 이유로 손상될 수 있다. 탈락한 영구치는 재생이 불가능하기 때문에 임플란트와 같은 방법으로 수복해주어야 한다.

치료시기를 놓치면 인접치가 쏠리면서 전체적인 치열이 무너질 수 있고, 치조골의 흡수로 추후 임플란트 식립시 뼈이식임플란트가 필요할 수 있다. 임플란트는 틀니나 브릿지에 비하여 자연치아와 비슷한 부분이 많다. 잇몸뼈에 인공치근을 심어 뿌리를 직접 고정시키기 때문에 저작력이 우수하며, 치아모양의 크라운을 제작하여 심미성도 우수하다.

또한 다른 치료법에 비하여 사용기간이 길다는 장점이 있다. 2018년 7월부터 건강보험 적용범위가 확대되면서 대중적으로 이용되고 있다. 만 65세 이상이라면 평생 2개까지는 30%의 자기부담금만 내면 받아볼 수 있다.

임플란트를 식립하려면 잇몸뼈가 충분해야 한다. 인공치근을 잇몸뼈에 식립하기 때문에 잇몸뼈가 충분히 있어야 인공치근을 심었을 때 골유착이 이루어지면서 잘 고정될 수 있다. 뼈가 부족한 경우에는 뼈이식임플란트를 받아보아야 한다. 잇몸뼈가 부족한 상태에서 임플란트를 심게 되면 고정이 제대로 되지 않아 결국 흔들리거나 탈락으로 이어질 수 있다.

뼈이식임플란트의 재료로는 자가골, 합성골, 동종골, 이종골 등이 있다. 이 중에서 본인의 상태에 알맞은 것을 사용하여 뼈를 보충하고, 임플란트를 심었을 때 고정이 잘 될 수 있도록 한다. 식립 후에는 사후관리를 철저하게 진행해야 임플란트를 오래 쓸 수 있다. 흡연이나 음주는 골유착을 방해할 수 있기 때문에 주의사항을 잘 지켜 사용해야 한다.

임플란트를 식립하기 위해서는 정밀진단을 통해 상태를 파악하는 것이 우선이다. 치아 상실을 오래 방치했거나 틀니를 오래 착용해서 잇몸뼈가 부족한 경우에는 뼈이식임플란트를 진행하여 고정력을 높여주어야 한다. 해당 과정이 난이도가 높은 편이기 때문에 의료진의 숙련도와 경험, 기술력 등을 파악하여 맞춤 식립이 이루어지는 곳에서 받아보는 것이 바람직하다.

 

<도움말: 김성용 강남애프터치과의원 대표 원장 >

김지우 기자  kkk7@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