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축산
농협, 전국 축산물사업장 일제 점검 실시전국 판매장-가공공장 자체 위생 점검... 부정-불량 축산물 유통 차단
농협 점검인력이 판매장에서 유통정보를 확인하고 있다 [사진= 농협 축산경제]

[한국영농신문 이병로 기자] 

농협(회장 이성희)경제지주 축산경제는 설 명절에 대비하여 전국 축산물사업장의 특별점검을 실시한다.

이달 10일부터 31일까지 3주간 전국 농협 축산물 판매장과 가공공장 등에서 자체 위생 점검을 실시하고, 농협경제지주 중앙본부와 지역본부가 합동으로 점검을 진행하여 축산물의 안전성을 확보하고 부정·불량 축산물의 유통을 차단할 계획이다.

이번 점검에서는 유통기한 경과제품 판매 및 축산물의 위생적 취급 여부를 중점적으로 살펴보는 동시에 코로나19 방역수칙 준수여부도 꼼꼼하게 확인하여 코로나 집단발생 예방에 앞장설 방침이다.

농협경제지주 안병우 축산경제 대표이사는 “이번 설 대비 특별점검을 통해 농협 축산물사업장의 실태를 꼼꼼하게 확인하여 축산물과 코로나19의 안전성을 반드시 확보하겠다.”고 말했다.

이병로 기자  leebr@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