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페셜 여성농업인
동양물산, 여성친화형 밭작물 기계 시연장 개설한국여성농업경영인 논산시 연합회 시연회 개최…기계화로 인력난 해소
동양물산기업(주)이 인건비 상승과 고령화에 따른 일손 부족 해결을 위해 밭작물 기계화 사업에 앞장서고 있다.

동양물산기업(주)이 인건비 상승과 고령화에 따른 일손 부족 해결을 위해 밭작물 기계화 사업에 적극 나서고 있다.

국내 밭작물은 작물과 이식 및 재배방법이 다양해 기계화율이 어렵다. 실제 밭작물 기계화율이 수도작에 비해 50%수준이다. 그 중 밭작물 이식과 수확부분이 10% 미만 이어서 많은 일손이 필요해 고령화된 국내에서는 노동력이 턱 없이 부족한게 사실이다.

이처럼 기계화가 어렵고 판로가 불투명해 국내 종합형 업체들이 쉽게 뛰어들지 못하고 있는 상황에서 동양물산기업(주)는 밭작물기계 연구개발에 뛰어들어 많은 리스크를 감수하고, 밭작물 기계 개발에 최근 수 년 간 수백억원에 가까운 자금과 인력을 집중 투자해 왔다.

동양물산기업(주) 김희용 회장은 밭작물 인력이 여성과 노령층으로 한정되어 있어 제품개발 초기단계에서부터 남녀노소 누구나 쉽게 다룰 수 있는 제품을 개발하도록 지침을 내렸다.

지금까지 개발 및 출시된 밭작물 기계는 휴립피복, 중경제초, 비료․농약 살포, 고구마 순치기, 땅속작물 수확기 등 다양한 작업이 가능한 승용관리기, 다양한 품종의 채소류를 이식할 수 있는 다목적 정식기, 20배의 노동력 절감 효과가 있는 6조식 양파정식기 등 이 있고, 곧 보행형 다목적 관리기가 출시될 예정이다.

최근에는 밭작물 수확기계 개발에 심혈을 기울여 보리, 콩, 메밀 등 다양한 작물을 수확할 수 있는 다목적 보통형 콤바인이 판매중이고, 국내최초로 개발된 고추 수확기는 곧 출시 할 예정이다. 특히, 고추수확기는 농림부 및 농진청의 신기술 인증을 획득해 밭작물 기계화에서 경쟁업체에 비해 한발 앞서 있다는 평가를 받는다.

최근에는 한국여성농업 경영인 논산시 연합회 회원 40명이 참석한 가운데 여성친화형 밭작물 기계 시연회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또한, 개발된 여성 친화형 밭작물 기계를 대외적으로 홍보하고 상시 시연 및 전시할 수 있도록 (주)GMT가 위치한 논산시 노성면에 여성친화형 밭작물기계 시연장을 야심차게 설립했다. 약2,000평 규모의 대지에 3개동의 연시장과 4개소의 전시장을 갖추고 약 35종의 기계와 작업기를 준비해 국내 여느 시험장 못지 않는 규모의 시연장을 갖추게 되었다.

최근에는 한국여성농업 경영인 논산시 연합회 회원 40명이 참석한 가운데 여성친화형 밭작물 기계 시연회를 성공적으로 마쳤다.

논산시 연합회 회장은 “여성친화형 농기계가 개발 되었다는 것은 익히 알고 있었지만 연구센터에서 밭작물기계 작동방법과 이식 및 관리 등을 직접 시운전 해 볼 수 있도록 배려 해 준 것에 깊은 감사를 전하고 여성농민들이 더 많이 구입 활용 할 수 있도록 저렴한 보급형 기계를 많이 개발해 달라“고 당부했다.

앞으로 여성친화형 밭작물 기계 시연장은 관심이 있는 모든 사람이 쉽고 편하게 참여할 수 있고, 교육받을 수 있는 공간으로 활용할 계획이다.

동양물산기업(주)에서는 앞으로도 인건비 상승과 고령화에 따른 일손 부족 해결을 위해 밭작물 기계화 사업에 아낌없는 투자를 지속할 계획으로 국내는 물론 세계시장에 진출해 글로벌종합기계 메이커로서 선진화에 앞장 설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

이광조 기자  leekcho@empas.com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