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네트워크 지방
폐광지역에 '야생화' 식물원... 치유 프로그램 개발도강원도농업기술원, 한국농어촌공사 강원지역본부와 업무협약 체결
강원도농업기술원은 5월 10일(월) 한국농어촌공사 강원지역본부와 양 기관 간 전문역량 강화와 상생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강원 농업기술원]

[한국영농신문 김찬래 기자] 

강원도농업기술원(원장 최종태)은 5월 10일(월) 농업기술원에서 한국농어촌공사 강원지역본부(본부장 박태선)와 양 기관 간 전문역량 강화와 상생발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양 기관에서 축적된 농업 전반의 전문지식과 기술력을 바탕으로 강원도 농업·농촌의 발전과 행복한 미래 농촌의 생활환경 조성을 위해 상호교류 협력하는 내용으로 추진된다.

특히 현재 추진 중인 폐광지역 강원 그린뉴딜사업 '고원 야생화 식물원 조성'의 2021년도에 조기 완공을 목표로 전문기관인 한국농어촌공사 강원지역본부 원주지사와 협업으로 추진하고자 별도의 위·수탁 대행사업 협약도 같이 진행한다.

'고원 야생화 식물원 조성'은 폐광지역 관광·경제 활성화를 위한 강원도 그린뉴딜사업의 일환으로 추진하고 있다. 정선군 고한읍의 야생화 관광특화 기반을 확대하여 도시민들에게 색다른 체험공간을 제공하고자 국내에서 가장 고지대에 위치한 차별화된 식물원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강원도 폐광지역 그린뉴딜사업 중에는 정선군과 협력하여 고한지역에 광차체험코스를 설치하는 계획이 추진되고 있다. 체험코스 내 고원 야생화 식물원이 조성되면 주변 관광콘텐츠와 연계하여 신관광지 구축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을 줄 뿐 아니라 야생화 운영지원센터로서의 중추적인 역할도 수행할 것으로 기대된다.

최종태 강원 농업기술원장은 "그동안 농촌 환경개선 사업에 경험이 풍부한 한국농어촌공사 강원지역본부와의 업무협약을 통해 강원도 뉴딜정책 사업이 성공적으로 안착하여 야생화 관광산업 및 경제 활성화가 조기에 달성될 것으로 기대한다."면서 "특히 고원 식물원을 기반으로 마을정원 모델 및 치유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야생화 재배단지를 육성하여 폐광지역의 신규 일자리 창출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찬래 기자  kcl@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찬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