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푸드&라이프 건강
겨울철 면역력 저하 원인 '사마귀', 대처 방법은?

우리가 알고 있는 사마귀, 과연 어린아이들에게서만 나타날까?

인 유두 종 바이러스에 의해 발생하게 되는 사마귀는 겨울철 혹은 환절기가 되면 면역력이 떨어지기 쉬운 환경이 만들어지면서 자주 발생하곤 한다.

사마귀는 긁거나 문지르는 경우 주변으로 쉽게 퍼지는 특성을 지니고 있으며 해당 부위를 만진 손으로 다른 부위를 만지거나 접촉하게 되면 쉽게 전이되기도 한다.

그만큼 나이 혹은 성별과는 상관없이 누구나 몸 전체에 발생할 수 있는 사마귀 질환은 흔히 손발바닥을 시작으로 손가락 사이에 나타나는 경우도 있으며 두피, 얼굴과 같이 다양한 신체 부위에 나타나게 된다.

직접 눈으로 확인 할 수는 있지만 진료를 통한 치료가 꼭 필요한 경우가 있어 사마귀로 의심되기 시작한다면 피부과 전문의의 진료를 받아보는 것이 좋다.

특히 판단력이 부족한 어린아이 혹은 노인이라면 보호자가 관심을 가지고 살펴보지 않는 이상 사마귀임을 인지하고 치료받는데 까지 상당한 기간이 걸릴 수 있으며, 그 사이 사마귀는 몸 전체에 퍼지게 돼 치료함에 있어 통증은 물론 치료기간도 함께 늘어나는 사례들을 볼 수 있다.

사마귀를 치료하는 방법으로는 주사요법, 냉동치료, 약물도포, 레이저 치료를 통해 물리적으로 제거하는 방법들이 주로 사용되곤 하며, 이때 사마귀가 치료 후에 흉터가 남지 않도록 하기 위해서는 환자 개개인에 맞는 치료를 적용하는 것이 좋다.

성인에게서도 쉽게 볼 수 있으며 어린아이들에게서만 나타나는 것이 아닌 사마귀질환은 흔히 잡티로 오해하는 경우가 있지만, 전체적으로 평소 피부에 없던 색소 질환이 갑자기 퍼지기 시작했다면 사마귀를 의심해보는 것이 좋다.

지금처럼 날씨가 오락가락하는 면역력이 약해질 수 있는 겨울철부터 환절기 기간에는 더욱 더 사마귀 질환을 조심하는 것이 좋다.

 

 

[도움말 : 김보영 휴의원 인천점 원장]

김지우 기자  kkk7@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지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