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농업
팜한농, '씨없는 수박' 단점 보완한 신품종 선보여'씨드리스 그린프라임 수박' 출시... 불량주 발생 줄고 수확 개체수 많아

씨 없는 수박 재배 시 많이 발생하는 발아 불량, 불량주 발생률 등이 일반 수박 수준으로 개선된 품종이 나왔다.

팜한농은 기존 씨 없는 수박의 단점을 개선한 신품종 수박 ‘씨드리스그린프라임수박'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팜한농에 따르면, 불량주 발생이 크게 줄면서 재배안정성이 좋아지고 하우스 1동당 수확 개체수가 많아지면서 농가 소득 증대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농가 시험재배 결과 손수정이나 벌수정도 모두 안정적으로 수정이 이뤄졌고, 세력이 안정되어 암꽃 발생이 균일하고 착과율이 우수해 동일한 환경에서 대비 품종보다 5일 일찍 착과가 완료됐다.

특히 기존 씨 없는 수박의 육질이 다소 무른데 비해 ‘씨드리스그린프라임수박’은 육질이 치밀하여 식감이 아삭하고 당도가 높다.

팜한농 관계자는 "과피가 매우 얇아 음식물 쓰레기도 적게 나오고, 기존 씨 없는 수박에서 자주 나타나는 쭉정이 씨앗도 현저히 적어 소비자들의 만족도를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팜한농 씨드리스 그린프라임 수박 [사진=팜한농]

송영국 기자  syk@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영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