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식품
마이셰프, 주요 4대 백화점 입점 마쳐새벽배송 플랫폼 입점과 함께 온오프 채널 확장...밀키트 프리미엄 브랜드 강화 나서

밀키트 전문기업 마이셰프는 4대 새벽 배송 플랫폼 입점과 동시에 신세계, 현대, 롯데, 갤러리아 등 메이저 4대 백화점에 모두 입점해 온 오프라인 판매 채널을 공격적으로 확장하고 있다고 밝혔다. 

밀키트는 손질이 다 된 식재료와 딱 맞는 양의 소스, 레시피가 동봉된 제품으로써 1~2인 가구의 증가와 바쁜 일상에서 직접 요리할 수 있다는 재미를 제공하면서 인기를 얻고 있다. 

마이셰프는 주 소비층으로 2544 맞벌이 부부, 주부층을 겨냥했다. 이들을 대상으로 편리하고 빠른 서비스를 제공하고, 신규 시장을 선점하기 위해 가장 적극적인 모습을 띠고 있다.

현재 마이셰프는 자사 온라인 쇼핑몰을 포함하여, 11번가, G마켓, 네이버 등 40여 개 온라인 쇼핑몰에서 판매되고 있다.

특히 신선 밀키트의 핵심 판매 채널인 새벽 배송 플랫폼인 쿠팡과 마켓컬리, 이마트, 헬로 네이처를 확보하는 동시에 백화점 입점을 통해 프리미엄 제품으로 자리매김을 시도하고 있다.

올해 7월에는 롯데백화점까지 판로를 확장하여, 이로써 업계 최초내 4대 메이저 백화점 모두 입점한 업체가 되었다. 신세계백화점의 경우 1년 7개월 동안 충성고객을 확보하는 등 안정적인 판매를 이어가고 있다.

마이셰프 관계자는 “최근에는 소비자들이 가격 비교보다는 빠른 배송을 해주는 쇼핑몰을 선택하고 있다"면서, "특히 신선한 음식을 즉시 취식 할 수 있는 새벽 배송이 본격화되면서 고객들의 생활에 큰 변화를 주었다.”고 밝혔다.

이어 "앞으로 식재료 구매 생산부터 고객 문 앞까지 신선하게 배달해주는 풀필먼트 시스템을 구축하여, 다양한 밀키트 제품을 고객 접점, 라스트마일에서 빠르고 신선하게 받아볼 수 있도록 주력하겠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마이셰프는 최근 급증하고 있는 간편식 밀키트 시장에서 주목받는 기업이다.  또한, HACCP 인증과 ISO 22000 인증 등 엄격한 품질관리를 인증받았으며, 검증된 450여 종의 다양한 레시피를 가지고 있어 신제품 출시 등 시장지배력을 넓혀가고 있다.

이병로 기자  leebr@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