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
마사회, 농업인 자녀 대상 '장학관' 입주생 모집보증금 10만원에 월 입실료 15만원... 용산역 인근 위치 입지 좋고 시설 깨끗해 인기
한국마사회가 운영 중인 용산 장학관 내부모습 [사진=한국마사회]

한국마사회 사회공헌재단인 렛츠런재단(이사장 김낙순)이 7월 24일부터 9월 30일까지 2020년 하반기 한국마사회 장학관 입주생을 수시 모집한다.

신청 대상은 농업인 자녀 중 하반기 수도권 소재 대학에 등록 또는 재학 예정인 학생으로 한다.

학생들의 입소문을 타기 시작한 한국마사회 장학관은 올해 초 2.8대1의 입주 경쟁률을 보일만큼 인기를 끌고 있다. 최근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한 대학교 온라인 강의 실시, 군 입대, 졸업 등의 사유로 일부 퇴소한 학생들로 인해 틈새 신규입주가 가능한 상황이다.

한국마사회 장학관은 ‘가성비 좋은 장학관’이다. 보증금 10만원에 월 입실료 15만원으로 한강 조망이 가능한 셰어하우스를 이용할 수 있기 때문. 서울의 중심부인 용산역 근처에 위치해 교통이 편리하고, 셰어하우스 형태여서 1인당 거주공간이 넓다.

지난해 2월에 개장하여 2년이 채 안 되었기 때문에 시설이 깨끗하고 쾌적하다. 장학관 10층에는 식당, 독서실이 있고 18층에는 스마트 도서관, 피트니스실, 소모임실 등이 있어 입주생들에게 편의를 제공하고 있다.

다만 한국마사회가 사회공헌 사업의 일환으로 장학관을 설립했기 때문에 한국장학재단 학자금 지원구간 9구간 이상인 학생들은 입주가 제한된다. 입주를 희망하는 학생들은 렛츠런재단 홈페이지에서 자세한 안내 및 온라인 신청이 가능하다.

한편 코로나19에 대응하여 장학관에서는 공동으로 생활하는 공간인 만큼 방역관리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출입구에 열화상카메라를 비치하여 체열을 측정하고 매일 공용공간을 소독하여 입주생이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관리하고 있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