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식품
다향, 간편식 신제품 2종 출시1인 가구-집밥족 겨냥 훈제 요리 간편식 전국 CU 매장에서 판매 시작

코로나19로 인해 언택트 소비가 확산되고 있다. 식품 기업들도 가정간편식 신제품을 속속 내놓고 있어 집밥 메뉴를 고르는 소비자들의 선택의 폭도 넓어졌다. 

오리고기 전문기업 다향은 편의점에서 간편식을 찾는 1인 가구 및 집밥족 소비자를 위한 훈제 영양 간편식 2종을 출시해 전국 CU 매장에서 단독 판매한다고 밝혔다.

이번에 새롭게 선보이는 신제품 2종은 허브갈릭 훈제오리(150g)와 흑마늘 훈제삼겹(150g)이다. ‘허브갈릭 훈제오리’는 100% 국내산 오리를 참나무로 훈연해 쫄깃하면서도 부드러운 오리고기의 식감을 살렸다. 

특히 한국인이 선호하는 갈릭맛과 은은한 허브향을 더해 오리고기 특유의 진한 풍미를 느낄 수 있는 가정 간편식이다. 

‘흑마늘 훈제삼겹’은 돼지고기 삼겹 부위 중 지방이 적은 부위만을 사용해 담백하면서도 부드러운 식감을 자랑한다. 또한, 훈제 삼겹 특유의 풍미와 함께 흑마늘 시즈닝이 가미돼 고소한 돼지고기 맛을 극대화했다. 

훈제 영양 간편식 2종은 1인 가구를 위해 소포장, 소용량으로 구성됐으며 허니 머스타드 소스가 들어 있어 취향에 맞게 소스를 찍어 먹을 수 있다. 

바쁜 현대인들을 위해 조리법도 간단하다. 조리 시 비닐을 벗겨 동봉된 전자레인지 전용 용기에 담아 약 2분간 데워주면 집에서도 간편하게 일품 훈제요리를 맛볼 수 있다.

다향 관계자는 “이번 신제품은 바쁜 업무, 불규칙한 생활 습관 등으로 시간과 건강 두 가지를 고민하는 현대인들이 훌륭한 한 끼를 간편하게 즐길 수 있도록 만든 제품”이며, “앞으로도 영양 균형을 갖춘 고품질의 간편식을 온라인은 물론 편의점 등 다양한 오프라인 채널에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다향의 허브갈릭 훈제오리(150g)와 흑마늘 훈제삼겹(150g) [사진=다향]

송영국 기자  syk@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영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