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기획
김현수 농식품부장관, 농정 소통 간담회 열어주요 농업인단체장 만나 주요 농정방향 공유... "코로나19 피해 최소화 노력"

김현수 농림축산식품부장관은 지난 21일, 서울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주요 농업인단체장과 농정 소통 간담회를 개최하였다.

이날 간담회는 임영호 한국농축산연합회장, 김홍길 축산관련단체협의회장, 박흥식 농민의길 상임대표 등 36명이 참석하여 김 장관과 2020년 농정 방향 등을 공유하고 상호 소통하는 자리를 가졌다.

이 자리에서 김 장관은 "농업계의 숙원이던 공익직불제 추진을 위한 ‘농업·농촌공익직불법’ 제정의 결실을 이룬 것에 대한 농업인단체의 협조와 역할에 깊이 감사한다"면서 "공익직불제가 안정적으로 안착될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이어 김 장관은 "주요 농산물 수급 안정과 가축질병 발생 최소화 등을 위해서도 농업인단체가 앞장서 달라"면서 "정부도 사람과 환경 중심 농정의 정착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현수 장관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외식·화훼·농식품 수출 등 농식품 분야의 피해에 대하여 우려를 나타내며, "분야별 영향 및 업계 애로사항을 주기적으로 점검하고 대응하여 피해 최소화를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을 약속했다.

농림축산식품부 김현수 장관은 지난 21일, 서울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주요 농업인단체장과 농정 소통 간담회를 개최하였다. [사진=농식품부]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