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축산
검역본부, 구제역 근절을 위한 국제 협력 강화'국제 구제역 학회' 참석... 진단 및 과학 기술 정보 공유
농림축산검역본부는 지난 10월 29일부터 11월 1일까지 태국에서 개최된 구제역 학회(GFRA)에 구제역백신연구센터장을 비롯한 구제역 진단 전문가 7명이 참석하였다. 사진은 현장 토론 모습. [사진 제공=농림축산검역본부]

농림축산검역본부(본부장 박봉균, 이하 검역본부)는 지난 10월 29일부터 11월 1일까지 태국에서 개최된 구제역 학회(GFRA)에 구제역백신연구센터장을 비롯한 구제역 진단 전문가 7명이 참석하였다.

구제역 학회(GFRA)는 구제역 근절과 효과적인 방역 관리를 위해 과학적 지식을 공유하는 등 국제 협력을 강화하기 위한 자리로서, 회원국을 순회하며 격년마다 개최된다.

이번 학회는 구제역 연구 및 방역 기술·전략 개발 성과, 이에 대한 사회·경제적 영향 등을 논의하고, 국제 교역 시 안전에 관한 정책을 뒷받침할 수 있는 근거 제시 등 다양한 주제를 연구 기관 간 현장 토론 형식으로 진행하였다.

박종현 구제역백신연구센터장은 ‘구제역 박멸을 위한 백신 개량’, 변재원 연구관은 ‘한국 내 멧돼지에서 구제역 혈청 검사 결과’에 대한 주제 발표를 하였으며, 그 결과를 참석자들과 심도 있게 논의하였다.

또한, 전 세계 구제역 과학자들의 연구 경험을 토대로 동남아시아, 중국 등 구제역 발생 및 역학 상황을 논의하는 한편, 백신 접종과 방역 전략의 최신 기술 발전 상황 등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였다.

박봉균 검역본부장은 “이번 학회는 전 세계 구제역 기술 수준을 파악함과 동시에 최근 국내에서 개발된 방역 및 진단 기술을 공유하는 자리가 되었으며, 향후에도 전 세계 구제역 연구 기관 간 적극적인 협력과 소통을 통해 구제역 근절에 기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