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림
대한민국 산불 진화 체계 선보여산림항공본부, 미국 오리건주 주지사 일행 초청... 산불 진화 시연 등 산불 분야 협력
산림청 산림항공본부는 11월 5일 미국 오리건주 주지사를 비롯한 관계관들의 방문을 맞아 우리나라의 산불 대응 체계 및 산불 진화 시연 등을 선보였다. [사진 제공=산림청 산림항공본부]

산림청 산림항공본부(본부장 김용관)는 11월 5일 미국 오리건주 주지사 케이트 브라운을 비롯한 15명의 관계관들이 방문함에 따라 우리나라의 산불 대응 체계 및 산불 진화 시연 등을 선보였다고 밝혔다.

산림항공본부는 기관 소개를 비롯하여 초대형 헬기(S-64, 담수량 8,000ℓ)를 중심으로 한 산불 진화 시연했다. 특히, 이동식 저수조를 활용한 갈수기 산불 진화와 기계화 산불 진화 체계, 산림 무인기(드론)를 활용한 산불 대응 등 우리나라의 특수한 지형과 기후에 특화된 산불 진화 시스템을 소개했다.

케이트 브라운 오리건주 주지사는 “미국 캘리포니아에서 산불이 많이 발생해 오리건 주도 진화 대원을 파견해 돕고 있는데, 한국은 전국 어디서나 산불 발생 시 50분 내에 출동하여 산불 진화에 투입할 수 있는 시스템을 갖추고 있는 것이 인상 깊다.”고 말하며 관심을 보였다.

김용관 본부장은 “오늘은 오리건 주지사를 비롯한 관계관들을 맞아 한국의 특수한 산불 진화 시스템을 소개하였고, 앞으로도 적극 행정의 일환으로 오리건 주를 비롯한 해외의 다양한 기관들과 긴밀한 협력 관계를 이어나가 산불 진화와 재해 대응 및 산림 사업 지원, 안전 항공에 있어서 최고의 기관이 되겠다.”고 말했다.

송광섭 기자  sks@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광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