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페셜 여성농업인
농식품부·농협, ‘다문화 가족 농촌 정착 지원 과정’ 실시
농협중앙회 도농협동연수원은 농림축산식품부의 후원으로 7월 10일부터 12일까지 전남 지역 관내 다문화 가족 70여 명을 대상으로 '2019 다문화 가족 농촌 정착 지원 과정' 제8기 연수를 실시했다. [사진 제공=농협]

농협중앙회(회장 김병원) 도농협동연수원은 농림축산식품부의 후원으로 7월 10일부터 12일까지 전남 지역 관내 다문화 가족 70여 명을 대상으로 '2019 다문화 가족 농촌 정착 지원 과정' 제8기 연수를 실시했다.

연수에 참석한 다문화 가족들은 첫째 날 다문화 가족 지원 정책 및 농업·농촌의 가치 이해 강의를 들으며 다문화 가족 지원 정책에 대하여 이해하고, 우리 농업·농촌의 소중한 가치를 인식하였다. 아이들을 위한 프로그램으로 엄마 나라 문화 체험과 글로벌 문화 체험이 있었다.

특히, 부모·자녀 관계 소통에 중점을 둔 이번 연수에서는 가족 스포츠, 심리 상담, 가족 마음 표현하기 등 가족 화합 프로그램을 마련하여 가족 간 소통 방법, 자녀 양육 방법, 바람직한 부모 역할에 대해 이해하고, 행복한 가정 만들기를 다짐하였다.

연수 2~3일 차에는 롯데월드타워, 국회의사당, 용산 전쟁기념관 등을 견학하며 한국의 발전상과 역사를 살펴보았다. 또한, 가족 어울림 한마당 경연을 통해 가족의 특기를 발표하는 시간도 가져 가족 간 화합도 도모하였다.

도농협동연수원 권갑하 원장은 “다문화 가족은 우리 농업·농촌의 소중한 구성원인 만큼 농촌 정착 지원 과정을 통해 가족 간 화목을 도모하고 대한민국 국민으로서 긍지와 자부심을 갖도록 교육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