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인사동정
농어촌공사, ‘대한민국 국토 대전’ 국무총리상 수상국토 경관 조성 우수 사례로 ‘상하 지구 농촌 테마 공원’ 출품
한국농어촌공사는 7월 11일 국토교통부 주최 제11회 대한민국 국토 대전에서 상하 지구 농촌 테마 공원을 출품해 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 왼쪽 두 번째가 나승화 농어촌개발 이사. [사진 제공=한국농어촌공사]

한국농어촌공사(사장 김인식)는 7월 11일 국토교통부가 주최하는 ‘제11회 대한민국 국토 대전’에 '상하 지구 농촌 테마 공원'을 출품하여 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

2019 대한민국 국토 대전은 국토교통부‧국토연구원 등이 주최하고 한국경관학회를 비롯한 국내 경관 관련 분야를 대표하는 7개 학회가 심사에 참여했다.

이번 공모전에서 '상하지구 농촌테마공원'은 자연과 사람이 조화를 이루는 이상적인 전원 공간 구성이 돋보였다는 평가와 함께, 지역 주민과 민‧관이 협업을 통해 아름답고 창의적인 공간을 조성한 노력을 인정받았다.

'상하 지구 농촌 테마 공원'은 2010년 농식품부 농촌 테마 공원 조성 사업 대상 지구로 선정되어 공사와 고창군, 매일유업이 협업‧투자했다. 2016년 개장 이후 약 33만 명이 상하농원을 찾으면서, 지역 농가와 관광객을 연결해 농산물 직거래와 지역 주민 고용 등으로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기여하고 있다.

작년 한 해 동안 13만 명이 방문하며 꾸준히 방문객이 늘고 있다. 이는 상하농원이 ‘이상적 농촌 마을’을 모티브로 농촌 고유의 가치와 낭만을 되살린 전원 공간을 구현하면서 도시민들의 발길을 모으고 있다는 평가다.

공원의 계획과 설계는 건축‧조경 등 각 분야별 외부 전문가가 참여했다. 입구에는 고창군에서 생산되는 다양한 농산물을 재배하는 텃밭이 있고, 내부 건축물은 마을 사람들 각각의 전문성과 역할에 따라 스토리를 엮어 의인화하여 디자인되었다. 

또한 지역 자생 수종을 주요 수목으로 사용해 목초지 경관과 함께 마을 전체가 주변 경관과 어우러지며 자연의 아름다움을 만끽할 수 있도록 조성되었다.

'상하 지구 농촌 테마 공원'은 건강한 자연의 아름다움과 함께 태양열 시스템과 빗물 재활용 시스템을 도입해 자연 순환 원리 또한 활용하고 이해할 수 있도록 조성됐다.

특히, 지역 농축산물을 이용한 식당과 카페 상하목장, 체험 교실, 숙박 시설이 구성되어 경관적 우수성과 함께 방문객들이 다양한 체험과 체류가 가능하도록 했다.

김인식 사장은 “농어촌의 아름다운 경관과 지역 특색을 살려 많은 사람들이 농어촌을 찾도록 하기 위한 공사의 오랜 노력을 인정받아 기쁘다.”며 “앞으로도 농어촌 생활 편의 시설을 비롯한 다원적 가치를 증진하고 지역에 맞는 맞춤형 지역 개발 사업을 통해 활기차고 행복한 농어촌을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