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페셜 스마트팜
미래 농업 선도, 스마트팜 거점 센터 육성강원 농기원, 스마트 농업 기술 보급 사업 현장 평가회 개최
강원도농업기술원은 7월 10일(수) 철원군농업기술센터에서 ICT 실용 기술을 적용한 거점 센터를 육성하여 도·시군 간 스마트 영농 보급 체계를 마련하고 도내 스마트팜 보급 확산을 위하여 ‘2019 스마트 농업 테스트 베드 교육장 조성 사업 현장 평가회’를 개최하였다. [사진 제공=강원도농업기술원]

강원도농업기술원(원장 최종태)은 7월 10일(수) 철원군농업기술센터에서 ICT 실용 기술을 적용한 거점 센터를 육성하여 도·시군 간 스마트 영농 보급 체계를 마련하고 도내 스마트팜 보급 확산을 위하여 ‘2019 스마트 농업 테스트 베드 교육장 조성 사업 현장 평가회’를 개최하였다.

테스트 베드란 새로운 기술·서비스의 성능과 효과를 시험할 수 있는 환경 혹은 시스템이나 설비를 말한다. 본 사업은 센터 내 스마트 온실과 지역 스마트팜 농가들의 환경 정보 등을 수집·비교하며, 지역·품목별 생육 모델 개발로 생산성 향상 예측 시스템을 구축하는 데 목적이 있다.

도 농업기술원은 시군 거점 센터를 2018년 2개소(삼척, 철원) 시범 구축 운영 중에 있으며 2019년 3개소(원주, 강릉, 횡성) 신규 조성하고 있다. 

이에 2018년 추진한 철원 센터의 테스트 베드 사업 추진 경과, 우수 사례 등 성과 및 정보 공유 중심의 현장 평가로 강원도가 스마트 영농 체계 및 기반 구축에 선도적 대응할 계획이다. 

또한 효율적인 사업성과 도출과 지속적인 농장 관리를 위하여 농촌진흥청, 도원, 시군 센터를 연계한 스마트팜 시설 모니터링 관제 시스템 운영에도 적극적 추진하고 있다.

강원도농업기술원 김남석 기술보급 과장은 “2014년부터 도입해 온 스마트 농업 기술 보급은 현재 원격 제어를 거쳐 지능형 정밀 생육 관리 단계로 본 시범 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道내 시군 거점 센터 확대로 체계적인 스마트 농업 기반을 구축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송광섭 기자  sks@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송광섭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