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페셜 도시농업
농촌진흥청, 도시농업 기술 알린다환경 조경, 치유, 생활 농업 등 주제로 '도시농업 개발기술 현장설명회' 개최
2018년 도시 농업 현황에 따르면 지난해 우리나라 도시 농업 참여자는 2120만 명으로, 2010년보다 14배 이상 성장했다. 사진은 지난 4월 10일 주한 미국대사관저에서 열린 '도시 농업의 날 기념식'에 참석한 이개호 장관 [사진=농림축산식품부]

농촌진흥청(청장 김경규)은 4월 18일 부산시민공원(시민사랑채 백산홀)에서 도시 농업 활성화를 위한 ‘도시 농업 개발 기술 현장 설명회’를 연다.

정부 혁신의 하나로 부산도시농업박람회와 연계해 열리는 이번 행사는 도시 농업 연구 분야별 개발 기술을 소개하고, 국가 자격 제도인 도시 농업 관리사의 정착 방안을 논의하고자 마련했다.

이 자리에는 도시 농업 단체인 전국도시농업시민협의회를 비롯해 관계 부처 담당자, 지역 농촌진흥기관과 산업체 등이 참석한다.

설명회는 ‘환경 조경’, ‘치유 농업’, ‘생활 농업’을 주제로 진행된다.

‘환경 조경’은 식물을 통해 환경을 개선하는 기술로, 새집 증후군 완화와 미세먼지 저감 효과, 옥상과 벽면 녹화 방법 등을 다룬다.

‘치유 농업’은 농업·농촌 자원을 활용해 몸과 마음을 건강하게 하는 산업과 활동으로, 대상자 교육과 치유형 농업 체험 프로그램, 식물 재배 활동의 치유 효과에 대해 소개한다.

‘생활 농업’은 텃밭 모델을 개발하고 관리하는 기술로, 수요자 맞춤형 텃밭 모델 개발과 활용, 지속 가능한 도시 텃밭 관리 기술, 교육형 텃밭 활용 콘텐츠 개발, 텃밭 정원 기반 조성 등에 대한 기술을 소개할 계획이다.

2018년 도시 농업 현황에 따르면 지난해 우리나라 도시 농업 참여자는 2120만 명으로, 2010년보다 14배 이상 성장했다. 지방 자치 단체별 도시 농업 관련 조례는 100건이 제정되었고, 도시 농업 전문가도 3,000여 명이 배출됐다.

농촌진흥청 국립원예특작과학원 황정환 원장은 “이번 설명회를 통해 도시 농업 관련 기술을 현장에 빠르게 보급하고, 도시 농업 관리사 제도 정착에도 도움이 되도록 하겠다.”라고 전했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