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인사동정
이개호 장관, 전남 곡성 ‘토란’ 관련 지역 농가 방문'토란 6차 산업 경영체-가공업계 관계자 간담회' 참석
이개호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은 3월 15일(금) 전라남도 곡성군 토란 가공 공장에서 개최하는 ‘토란 6차 산업 경영체·가공업계 관계자 간담회’에 참석하였다. [사진 제공=농림축산식품부]

이개호 농림축산식품부(이하 농식품부) 장관은 3월 15일(금) 전라남도 곡성군 토란 가공 공장에서 개최하는 ‘토란 6차 산업 경영체·가공업계 관계자 간담회’에 참석하였다.

이번 간담회는 농촌 지역의 부존자원을 이용한 식품 가공, 유통·관광 등 관련 산업 융복합을 통한 고도화를 통해 농촌 지역 일자리 창출 및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는 농촌 융복합 산업(6차 산업)의 중요성을 확산하기 위한 자리였다.

농식품부, 지자체(전라남도·곡성군), 관련 경영체·가공업체 등 50여 명이 참석하여 토란 관련 농촌 융복합 산업(6차 산업) 예비 농가 및 생산 가공 시설을 방문하고 경영체 애로 사항 청취, 의견 수렴 등 상호 소통을 위해 마련되었다.

이개호 장관은 오늘 간담회 개최를 통해 “토란을 활용한 고부가 가치 제품이 지역 농가 소득 증대에 기여하고, 소비자에게 신뢰를 줄 수 있는 농촌 융복합 산업으로 확대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