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기획
구본영 시장직 잃을 위기 처했다..혐의는?
(사진=대전 MBC 방송화면)

구본영 충남 천안시장이 시장직을 잃을 위기에 놓였다.

대전지법 천안지원 제1형사부는 16일 구본영 천안시장에게 벌금 800만원과 추징금 2천만원을 선고했다.

만일 대법원에서도 이 같은 판결이 유지되면 구본영 시장은 시장직을 박탈당한다.

앞서 구본영 시장은 지난 2014년 알고 지내던 사업가 K씨에게 2천만원을 받고 그를 천안시체육회 상임부회장에 임명 및 체육회 직원 채용 과정에서 특정 인물 합격을 종용한 혐의를 받는다.

한편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로 벌금 100만원 이상의 형을 받으면 당선이 무효된다.

이은정 기자  le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은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