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농업
"꽃 잘 피고 오래가는 국화, 백합 보러 오세요"aT, 신분당선 양재시민의숲 역에서 전시
지하철 역사 내에 전시된 출품 화훼 전시 전경. [사진제공=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 이병호, 이하 aT)는 오는 11월 5일(월)부터 11월 9일(금)까지 지하철 신분당선 양재시민의숲 역(매헌 역)에서 우리 꽃의 우수한 품질을 알리고 일상 속 꽃 생활을 확산하기 위해 ‘잘 피고 오래가는 국화·백합 콘테스트’를 개최했다.

이번 콘테스트에는 각 지역을 대표하는 국화 48점, 백합 32점이 출품되어 채화 후 1주일 정도 경과한 시점에서 개화·수명 상태 등 상품성을 평가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심사 평가단은 외부 전문가와 화훼 전문 중도매인들로 구성되어 공정성을 높였다.

평가단의 심사로 대상 각 1점에게는 상금 100만 원, 최우수상 각 1점은 상금 70만 원, 우수상 각 3점은 상금 50만 원, 총 10점의 출품작에 시상이 이루어진다.

작년도부터 개최하기 시작한 이번 콘테스트는 aT 양재동 화훼공판장에서 개최하던 행사를 유동 인구가 많은 신분당선 역사 내로 장소를 옮겼다. 지하철을 이용하는 일반 시민들의 바쁜 출퇴근길에 꽃이 다가가 일상 속 꽃 소비 문화를 활성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문주 aT 화훼사업센터장은 “지난 4월 진행된 장미 콘테스트에 이어 주요 품목별로 확대하여 진행하는 본 콘테스트를 통해 우리 꽃의 품위를 향상하고 우리 꽃에 대한 이미지 제고 및 꽃 소비 생활화에 긍정적 역할을 미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