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기획
일본 전 감독이 짚어본 세네갈의 헛점은?
사진=MBC 캡처

일본과 세네갈이 2018 러시아월드컵 H조 조별예선 경기를 치른다.

일본과 세네갈은 25일 0시부터 러시아 예카테린부르크 아레나에서 맞붙는다.

현재 일본과 세네갈의 2018 러시아 월드컵 성적은 각각 1승을 거뒀다.

일본과의 경기를 앞두고 세네갈 감독 알리우 시세는 “이기는 팀은 조별 라운드 통과에 거의 가까워질 것”이라고 언급했다.

일본전에 앞서 세네갈은 첫 경기에서 폴란드를 무서운 기세로 꺾었다.

세네갈 감독은 “안심하기보다는 다음 경기를 위한 동기부여를 얻어야만 한다”며 승리에 대한 경계자세를 취했다.

콜롬비아를 꺾은 일본 팀에 대해 일본 오카다 다케시 전 감독은 “16강을 넘어 8강을 기대한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일본 오카다 전 감독은 “미드필더와 수비진 사이에 공간이 크고 허점도 있다”고 세네갈의 약점을 짚었다.

김정원 기자  kjw@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