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기획
이재명 인터뷰, 방송에 안 나간 편집분 발언… 거듭 논란
이재명 인터뷰가 논란의 도마 위에 올랐다. (사진=JTBC 캡쳐)
선거 전부터 논란이 많았던 이재명 당선인이 경기지사로 당선된 후 방송사 기자들과 한 인터뷰들로 또다시 논란의 도마 위에 올랐다.
이재명 당선인이 6·13 지방선거 당선 직후 MBC 개표방송에서 인터뷰를 하는 도중 논란이 됐던 스캔들에 대한 질문을 하고 있는 아나운서의 말을 자르며 “잘 안 들립니다”라는 말과 함께 감사하다는 말을 남기고 인터뷰를 중단했다.
또한 JTBC 인터뷰에서도 이재명 당선인은 아나운서가 선거 개표 진행 중 자신이 했던 말을 되짚어 확인하자 “그런 말 한 적 없다”며 본인의 생각이 아니냐고 반문해 아나운서를 무시하는 태도가 아니냐는 논란이 불거졌다.
두 인터뷰가 방송을 통해 전 국민들에게 공개되었기 때문에 논란은 일파만파 퍼졌다.
이에 한 언론사는 인터뷰 도중 이재명과 언론사들 사이에 오갔던 대화가 담긴 영상을 공개했다. 이 영상에는 이재명 당선인은 다른 방송사 인터뷰를 부탁하는 대변인에게 반말로 “대변인, 이거하고 더 이상하지마”라며 “인터뷰하다 딴 얘기하면 끊어버릴 거야... 다 다 커트야”라고 말했다.
이어 이재명 당선인은 대변인에게 했던 말처럼 MBC 개표방송 인터뷰에서 스캔들 관련 질문을 하고 있는 아나운서의 말을 끊으며 급하게 인터뷰를 마무리했다.

김정원 기자  kjw@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정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