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페셜 스마트팜
휴스템코리아, 네덜란드 프린스그룹과 스마트팜 협력스마트팜 테마파크 구축 MOU 체결... 농산물 가공 유통시장 확대 추진도
좌측부터 시더스에프앤비 박승렬 대표, 시더스그룹 배현주 단장, 시더스그룹 윤경 부사장, 시더스그룹 이상은 회장, 네덜란드 프린스그룹 Marco Zwinkels 총괄임원, 프린스그룹 Wegrzyun(백윤호) 아시아 에이전트, ㈜스마트팜센터 이인규 소장, ㈜스마트팜센터 조만호 대표 [사진=시더스그룹]

[한국영농신문 이병로 기자] 

농수축 특산물 플랫폼 전문기업 시더스그룹 휴스템코리아(HUSSTEM KOREA)은 지난 21일 네덜란드 프린스그룹간 스마트팜 공동 사업 협약식을 진행하였다고 밝혔다.

양사는 스마트팜이 정보통신, 사물인터넷, 빅데이터, 인공지능 등과 같은 최첨단 기술이 융복합 된 기술 중심적 산업일 뿐만 아니라, 유통, 교육, 관광 등 다양한 비즈니스 모델 구축이 가능한 시스템 중심 산업인 것에 인식을 공유하고, 이를 기반으로 새로운 성장동력 구축에 뜻을 같이 하기로 하였다.

본 협약을 통해 양사는 네덜란드의 첨단 스마트팜 기술과 국내 유통시스템을 확보한 그룹간 상호 협력을 바탕으로, 스마트팜을 통한 테마파크 구축과 농산물 가공 유통 시장 확대, 새로운 모델개발, 각 지역 스마트팜 단지 개발과 해외진출 등을 위해 협력할 계획이다.

프린스 그룹은 네덜란드의 유수 유리온실 시공업체로써, 2020년에는 네덜란드 최대의 투자사 HAL로부터 투자를 유치했으며, 현재는 HAL의 농업전문 자회사 GreenV 산하에 온실설비업체 Stolze와 함께 글로벌 사업을 적극적으로 전개하고 있다.

양사는 첫번째 사업으로 그동안 준비해온 시더스그룹의 스마트팜 단지 개발사업에 공동 투자한다는 전략이다. 이미 시더스몰과 F&B 시스템을 갖춘 시더스그룹은 농축수산물의 직납 체제를 구축하기 위해 전국 유통망 구축 설계를 마쳤다. 아울러 양질의 농산물 공급을 위해 스마트팜 구축을 전국에 진행할 예정이며, 그 일환으로 경기도지역을 비롯 전국 6개소에 거점 센터를 만들 예정이다.

이번에 구상하는 스마트팜 단지는 단순한 생산설비를 넘어 기술, 문화, 예술, 교육, 관광 등 다양한 컨텐츠와 기술 적용으로 새로운 모델을 제시할 예정이다. 아울러 지역 농민 및 청년 창업농들을 지원하기 위해 전국에 유통플랫폼 구축을 통한 농산물 유통시스템을 만든다는 구상이다. 이를 위해 휴스템코리아는 전국 스마트팜테마파크와 유통플랫폼 구축, 글로벌 스마트팜플렛폼 전문기업인 ㈜스마트팜센터를 주관사로 선정하여 마스터플랜 및 개발을 진행중이다.

이상은 시더스그룹 회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의 특별한 스마트팜 솔루션기술과 유통시스템을 바탕으로 새로운 모델의 스마트팜 보급과 전국에 스마트팜단지 개발, 스마트팜과 연계된 다양한 비즈니스를 선보일 수 있을 것이며, 나아가 글로벌 스마트팜 플랫폼 완성이 가능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시더스그룹은 2014년 휴스템코리아 영농조합법인 설립을 시작으로 현재 HUSSTEM KOREA를 비롯 HUSSTEM FSD, CEDARS FnB, CEDARS INVESTMENT등 14개 계열사 체제로 성장하였다. 특히 문화, 예술분야에도 관심을 두고 우크라이나 전쟁종식, 튀르키예 지진피해돕기 후원음악회 등을 지원하고 있다. 이상은 회장은 태권도 시범문화협회 회장을 역임하며, 필리핀에서 수차례 시범공연을 추진한 바 있다.

이병로 기자  leebr@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