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업
봄철 전국 농업기계 순회수리봉사 시작2월 26일부터 4주간 전국 83개 시·군, 152개 읍·면·동에서 순회 수리 실시

[한국영농신문 이병로 기자] 

농식품부가 봄철 영농기 원활한 농업기계 작업을 위해 대동, 티와이엠(TYM), 엘에스(LS)엠트론, 아세아텍 등 주요 농업기계 제조업체 4개사와 함께 '2024년 봄철 전국 농업기계 순회 수리 봉사'를 실시한다.

농업기계 순회 수리 봉사는 2월 26일부터 3월 22일까지 4주간 83개 시‧군, 152개 읍‧면‧동에서 진행되며, 트랙터, 이앙기, 관리기, 경운기 등 봄철에 많이 사용하는 농업기계를 대상으로 안전점검 및 수리·정비를 실시한다.

농업기계 점검 및 수리·정비 서비스는 원칙적으로 현장에서 무상 지원하고, 부품 교체 및 운반 비용은 실비를 받으며, 현장에서 수리가 불가능한 농업기계는 인근 정비공장 또는 생산 업체 등으로 이동하여 수리봉사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한다.

순회 수리 봉사반은 4개 농업기계 제조업체에서 수리기사 54명이 34개반으로 참여한다. 지역별 순회 수리 봉사의 자세한 일정은 시·군, 농업기계 업체별 영업소 또는 대리점에 문의하면 알 수 있다.

농식품부 문태섭 첨단기자재종자과장은 “이번 순회수리봉사가 영농기 농업기계 작업에 차질이 없도록 농업기계를 미리 점검‧정비하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사진=농림축산식품부]

이병로 기자  leebr@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