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업
농우바이오 '굿모닝백다다기' 올해 최고 품종에 선정흰가루병-노균병 내병성 개발 성공... 저온 신장성 우수, 절간 짧아 재배 편의성
농우바이오의 오이 품종 ‘굿모닝백다다기’가 대한민국 우수품종상 시상식에서 ‘대통령상’에 선정됐다. [사진=농우바이오]

[한국영농신문 이광조 기자] 

농우바이오(대표 박동섭)가 육성한 오이 품종 ‘굿모닝백다다기 오이’가 2023년 제19회 대한민국 우수품종상 시상식에서 ‘대통령상’에 선정됐다.

이번 대통령상을 수상한 ‘굿모닝백다다기’ 오이는 겨울에 재배되는 다다기 오이로 기후변화로 인해 내병성 품종의 요구가 점차 증가하고 있는 시점에서 국내 최초 흰가루병, 노균병 내병성 개발에 성공하였다. 이는 약제 방제 비용 및 인건비 절감으로 농업경영비 감소에도 크게 기여한다.

또한, 추운 날씨에도 견딜 수 있는 저온 신장성이 우수하며 잎이 소엽이며 절간이 짧아 재배 편의성을 갖추었다. 올 한해 오이 시세가 지속적으로 높은 상황속에서 굿모닝 백다다기 오이는 수량성이 높고 과색이 짙으며 과형이 우수하여 평균 시세 대비 가격을 높게 받아 농가 소득 기여에 큰 역할을 하고 있다.

그 결과 ‘굿모닝백다다다기’ 오이는 2019년 품종보호출원이 완료 되었으며 겨울 다다기 시장 초기 시장점유율 5%에서 시작하여 2023년도에 50%를 기록하며 매년 시장 점유율이 지속적으로 증가되고 있다.

농우바이오 허덕재 마케팅본부장은 “다다기 오이 시장이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있어 농업인을 위한 내병성 오이를 끊임없이 개발할 예정이다.” 며 농가 소득 안정화에 보다 기여할 것임을 강조했다.

농우바이오 박동섭 대표는 “농우바이오의 육종 기술이 대통령상 수상으로 다시 한번 입증되어 기쁘고 영광스럽다.” 며 “재배 농업인들의 농가소득 증진에 기여하는 맞춤형 품종 개발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것이며 크게는 세계인의 입맛을 사로잡으며 건강과 먹거리를 책임지는 식량주권의 소명의식을 가지고 앞으로 전진하겠다.” 라고 대한민국 우수품종상 ‘대통령상’의 수상 소감을 전했다.

한편, 대한민국 우수품종상 시상식은 농림축산식품부 국립종자원이 주최하는 행사다. 식량, 사료, 채소, 화훼, 과수, 버섯, 특용, 산림 등 모든 작물을 대상으로 국내의 우수 종자 품종을 선정한다. 또한, 육종가의 육종 의욕을 높이고 농업의 대외경쟁력을 제고함은 물론 국내 종자산업의 발전을 촉진하기 위해 매년 시행되고 있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