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기획
"지키미 밥차가 소방대원 여러분을 응원합니다"농식품부, 농업-농촌 도움 기관에 우리 농산물 '밥차' 보내 감사의 마음 전달
부안소방서에서 진행된 지키미 밥차 행사 현장 [사진=농식품부]

[한국영농신문 이광조 기자] 

농업·농촌에 도움을 주는 인물이나 기관(단체)에 우리 농산물로 구성된 '밥차’를 보내 감사의 마음을 전달하는 ‘농업·농촌과 국민을 잇(Eat)는 지키미(米) 밥차 프로모션’이 화제다.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정황근)는 올해 지키미(米) 밥차 1호와 2호가 각각 전라북도 부안소방서와 강원도 강릉소방서를 찾았다고 밝혔다.

부안소방서는 ‘농촌지역 임산부를 위한 전담 구급대’ 운영으로 농촌 임산부들의 위급 상황 시 안전을 책임지고 있고, 강릉소방서는 반복되는 산불재난으로부터 국민의 안전과 생명, 자연을 지키고 있다.

농식품부는 앞으로도 전국 곳곳의 농업·농촌 현장에 ‘지키미(米) 밥차’를 보내 감사의 마음을 전할 계획이다. 또한 식량안보의 핵심이 될 가루쌀 산업과 전략작물직불제 등의 농업정책도 함께 알릴 계획이다.

이러한 일환으로 농식품부 유튜브 채널 ‘농러와’ 등에 ‘지키미(米) 밥차 프로모션’ 영상을 6월 7일(수)부터 순차적으로 공개하여 국민에게 농업·농촌의 가치와 소중함을 전달할 계획이다.

농식품부 김정주 대변인은 “농업·농촌, 농업인을 위해 애쓰시는 분들에게 작지만, 감사한 마음을 담아 한 끼 식사를 대접하고, 국민에게 농업·농촌의 소중함을 되새길 수 있도록 현장과 국민을 잇는 소통을 강화하겠다.”라고 밝혔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