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식품
경남 농기원, 똑똑하게 맛있는 과일 고르는 요령 소개상처나 흠 없고 전체적으로 매끈한지 살펴봐야

경상남도농업기술원이 설 명절을 앞두고 차례상에 올리는 맛과 영양이 풍부한 품질 좋은 과일 고르는 방법을 소개했다.

우선 과일을 고를 때에는 전체적인 겉모양을 보고 상처나 흠집이 없고 매끈한지를 살펴본다. 

사과는 꼭지 반대편 부위가 담황색으로 녹색기가 빠진 것을 택하고, 들었을 때 묵직하고 만졌을 때 단단한 것으로 골라야 한다. 

배는 전체적인 느낌이 맑고 투명하며, 꼭지 반대편 부위에 미세한 검은 균열이 없는 것이 좋다. 이와 함께 감은 얼룩이 없고 둥근 사각형의 모양이 제대로 잡힌 것이 좋다.

특히 남은 과일 중 사과는 성숙촉진 호르몬인 에틸렌을 많이 발생시켜 배와 감의 연화를 앞당기기 때문에 따로 보관해야 한다. 사과는 다른 과일과 따로 밀봉해 1도 내외의 김치냉장고에 보관하면 오랫동안 먹을 수 있다.

과일에는 다양한 건강 기능성분이 들어있어 고지방, 고칼로리인 명절 음식의 느끼함을 잡아주고 건강도 챙길 수 있는 이점이 있다. 

사과 껍질에는 셀룰로오스와 펙틴이 함유돼 있어 장 내 유익한 세균을 증식시켜 소화를 돕고, 변비 예방에도 효과적이다. 사과의 식이섬유와 칼륨은 콜레스테롤 흡수를 억제하고 몸 밖으로 배출하며 나쁜 콜레스테롤(LDL)과 혈압을 낮춤으로써 심혈관 질환 예방에 좋다.

배에는 90%에 가까운 수분과 당분, 아스파라긴산이 들어있어 피로회복과 숙취 해소에 도움이 된다. 감의 황색 베타크립토잔틴은 암을 예방하는 성분으로 알려져 있고, 탄닌은 고혈압과 뇌졸중을 억제하며 혈중 지질과 콜레스테롤 수치를 낮추는 데 도움을 준다.

경남도농업기술원 하두수 원예수출담당은 “올해 설날에는 소중한 분들의 건강까지 생각하여 품질 좋은 과일 고르는 요령을 잘 숙지해 맛있고 싱싱한 과일로 차례를 지내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정재길 기자  ynkiller@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재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