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축산
"우유, 수분 공급에 물보다 더 효과적"수분 증가 영양소 풍부하게 함유... 나트륨, 칼륨, 칼슘 등 효과적 물 흡수 도와
우유가 수분 보충에 탁월한 이유는 수분을 증가시키는 영양소가 풍부하게 함유돼 있기 때문이다. [사진=우유자조금관리위원회]

[한국영농신문 김찬래 기자] 

우유자조금관리위원회가 미국의 라이프 매체 <이팅 웰(Eating well)>에 실린 우유가 물보다 수분 보충에 효과적인 이유에 대해 소개했다. 기사에 따르면, 우유 섭취는 체내 수분을 보충하고 건강에도 이롭다는 것이다.

우유가 수분 보충에 탁월한 이유는 수분을 증가시키는 영양소가 풍부하게 함유돼 있기 때문이다. 일반 물은 칼로리나 많은 영양소를 함유하지 않는다. 반면 우유는 탄수화물, 지방, 단백질, 비타민, 미네랄 등 다양한 영양소를 포함하고 있다. 이처럼 영양이 풍부한 우유는 마시면 바로 배출되는 것이 아니라 수분이 체내에 오래 머무르게끔 해준다.

더불어 우유가 전해질 함량 덕분에 일반 물 이상의 수분을 공급하는 음료가 될 수 있다. 우유는 다양한 양의 나트륨, 칼륨, 칼슘을 제공하며 인체가 물을 보다 효율적으로 흡수하도록 도와준다.

그중에서도 칼륨의 체내 수분 유지 효능을 주의 깊게 살펴야 한다. 칼륨 섭취는 신체의 수분 조절과 밀접한 관련이 있다. 칼륨은 세포 내외의 전해질 균형을 조절하는 중요한 역할을 하는데 이는 수분 균형과 직접적인 연관이 있다. 또한 칼륨은 세포막 전위를 유지하는 데 필수적인 역할을 하며 세포의 수분 균형 유지에 영향을 미친다.

또한 칼륨은 신장에서 수분과 전해질의 재흡수 및 배설 과정에도 영향을 준다. 적절한 칼륨 수준은 신장이 체액을 필터링하는 데 여기에 수분을 재흡수하거나 배설하는 데 도움을 준다. 이는 전반적인 수분 균형 유지에 중요한 역할을 한다.

이외에도 칼륨은 혈압을 조절하는 역할을 한다. 이는 간접적으로 수분 균형에 영향을 미친다. 칼륨은 나트륨과 상호 작용하여 혈압을 조절하는데 이는 체액의 이동과 분포에 영향을 줄 수 있다. 이처럼 적절한 칼륨 섭취는 건강한 신체 기능 유지에 필수적이다. 하지만, 칼륨 섭취 시 균형을 맞추는 것이 중요한데 과도하거나 부족하다면 건강 문제를 일으킬 수 있다. 따라서 균형 잡힌 식단을 통해 적절하게 우유를 섭취하는 것이 중요하다.

우유자조금관리위원회 관계자는 "우유는 다량의 영양소와 수분이 풍부하게 함유돼 있기 때문에 갈증 해소 및 땀으로 빠져나간 수분, 영양소를 보충할 수 있다."고 전했다.

김찬래 기자  kcl@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찬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