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업
FMC코리아, '쏘맨드에코' 입제형 출시환절기 토양 및 병해충 관리 도와... 염류개선으로 생육 강화-병해충 저항 높여
쏘맨드 에코 효과 대조 [사진=FMC코리아]

[한국영농신문 이병로 기자] 

FMC코리아가 환절기 토양 및 병해충 관리에 도움을 주는 '쏘맨드에코' 입제형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요즘과 같이 계절이 바뀌는 환절기는 토양과 작물이 병충해 등에 취약해지기 쉬운 시기다. 이는 낮과 밤의 온도차가 크게 벌어지는 환절기 특성에 기인한다. 일교차가 크면 습도 또한 불규칙하게 변화하기 때문이다.

특히 하우스의 경우 낮과 밤의 큰 온도차로 인해 하우스 내부와 외부의 급격한 습도 차이가 자주 발생하게 되고, 이러한 환경은 토양 및 작물 면역력을 저하시키고 각종 병충해에 대한 저항성을 떨어뜨리기 쉽다.

예를 들어 환절기에 많이 나타나는 식물병인 잿빛곰팡이병과 흰가루병의 경우 섭씨15도 내외 다습한 환경에서 가장 많이 발생하는데, 이는 환절기의 평범한 농가 환경과 유사하다. 결국 환절기는 작물들이 취약해지고 각종 식물병에 쉽게 노출될 수 있는 환경이어서 철저한 관리가 필요하다.

이 가운데 FMC코리아가 선보이는 신규 토양개량제 쏘맨드에코는 기존 인기 제품인 '쏘맨드'의 후속작으로, 액체 형태였던 기존 제품을 보완하여 입제 형태로 만든 것이다. 토양 염류 완화 및 식물 생육 증진에 도움이 되는 것이 특징이다.

쏘맨드에코는 특히 높은 온도차, 습도차와 함께 작물을 병충해에 쉽게 노출되게 하는 원인 중 하나인 염류 과다집적을 개선해 연작장해를 예방하는데 탁월한 효과가 있다. 이외에도 특수 유기물 공급으로 작물 양분이용률 향상, 뿌리 발육 및 토양 보수력 증대 등을 보완하기에 적합하다.

FMC코리아 관계자는 “쏘맨드에코는 환절기에 취약해지기 쉬운 요소들을 보완할 수 있는 제품”이라면서 “하우스뿐만 아니라 노지에도 사용이 가능하며, 미부숙 퇴비 사용, 연작장해 등으로 오염되거나 환절기 취약해진 토양을 개선시킨다”고 밝혔다. 이어 “기비는 물론 추비용으로도 사용 가능하여 농민분들이 작기 중에도 쉽게 처리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이병로 기자  leebr@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