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축산
겨울철 축산농가 불청객, '조류 인플루엔자'축산관련기관 합동점검반, 가금 축산시설-농장 대상 예방-계도 활동 펼쳐

[한국영농신문 이광조 기자]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정황근) 축산관련기관 합동점검반은 겨울철 국내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예방을 위해 12월까지 가금 축산시설 및 농장을 대상으로 합동점검을 실시한다.

점검반은 2021년부터 축산농가의 질병 예방 및 현장 지도 등을 위해 운영되고 있으며, 축산 관련 전문기관인 축산물품질평가원(원장 박병홍)과 가축위생방역본부, 축산환경관리원이 공동으로 참여하고 있다.

이번 점검 기간에는 점검반이 외부 차량 등의 통행이 잦아 방역에 취약한 가금 농장 및 관련 시설 등 300여 개소를 직접 방문하여 관련 법령에 근거해 방역・소독시설, 신발 소독조, 적정사육기준 등을 점검한다.

또한, 점검반은 축산농가의 이해 증대를 목적으로 내년 1월부터 시행하는 ‘축산물 PLS(Positive List System, 잔류허용물질 목록관리제도) 준수사항’에 대한 지도・점검을 추진한다.

축산물 PLS는 미허가 동물용의약품의 사용을 제한하기 위한 제도다. 주요 축산물에 대한 잔류물질 검사 시 잔류허용기준이 설정된 동물약품은 해당 기준에 따라 관리되고 미설정된 경우 일률기준(0.01mg/kg)을 적용한다. 

이와 관련하여 점검반은 농가에서 준수해야 할 ▲동물용의약품 사용기록부의 작성 여부 ▲약품 사용법 준수 여부 ▲보관방법 및 휴약기간 준수 여부 등을 현장에서 지도・점검하여 제도의 안정적 정착을 유도할 예정이다.

한편, 점검반은 이번 현장점검을 통해 방역 및 동물약품 취급 등 사전 조치가 미흡한 농가에 대해서는 현장에서 시정·보완을 권고할 예정이다. 점검 결과를 축산업통합정보시스템에 등록하여 관할 지자체 담당자와 정보를 공유하는 등 지속적인 개선이 이뤄지도록 한다는 방침이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