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네트워크 지방
한국농어촌공사 함평지사, 경영위기-은퇴 농가 지원 ‘앞장’농지매입사업-농지이양은퇴직불사업 접수... 농가부채 상환, 고령농 보조금

[한국영농신문 김도윤 기자] 

한국농어촌공사 함평지사(지사장 김남표)가 고금리로 고통받고 있는 경영위기 농가와 은퇴농가 소득안정을 돕기 위해 두 팔을 걷어 붙였다.

현재 함평지사는 2024년 농지은행 및 경영회생지원 농지매입사업 신청 접수를 받고 있다. ‘경영회생지원사업’은 경영위기에 처한 농가로부터 농지 등을 매입해 농가부채를 상환하고, 매입한 농지는 농가에 장기임대 및 환매권을 보장해 경영회생을 도모하는 사업이다. 대상은 부채가 4천만 원 이상인 농가로, 최대 10년 환매조건으로 환매가격은 감정평가액 또는 이자율(3%)적용 산출금액 중 낮은 금액으로 한다. 

또한 은퇴농 소득안정 및 청년농 농지공급확대를 위해 농지를 이양하는 고령 농업인에게 보조금을 지급하는 농지이양은퇴직불사업도 접수받고 있다. ‘농지이양 은퇴직불사업’ 가입대상은 10년이상 농업에 종사한 65세이상 79세 이하의 농업인으로, 3년이상 소유한 농지를 청년 농업인 등에게 매도할 경우 지원한다. 

지급기간은 최대 10년이며, 지원금액은 농지이양 방법에 따라 농지를 바로 매도할 경우 1ha당 월50만원, 일정기간 농지를 임대한 후 매도하는 매도조건부 임대의 경우 1ha당 월 40만 원 지급한다. 자세한 사항은 농지은행 대표전화 및 한국농어촌공사 함평지사 통해 상담 및 신청할 수 있다.

김남표 지사장은 “고금리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 경영회생을 돕고 농지연금 등 다양한 사업을 통해 보다 많은 농업인에게 혜택을 줄 수 있도록 농지은행사업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김도윤 기자  nh9669@daum.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도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