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농업
농협의 새로운 비전, "함께하는 100년 농촌"이성희 회장, 농업인의 날 기념식서 선포... 일-사람-공간 관점 핵심과제 집중 추진
이성희 회장이 '제28회 농업인의 날, 대한민국 농업인 한마음 대축제에서 기념사를 하고 있다. [사진=농협중앙회]

[한국영농신문 이광조 기자] 

농협중앙회(이성희 회장)가 지난 10일 열린 '제28회 농업인의 날, 대한민국 농업인 한마음 대축제'에서 농협의 새로운 비전을 제시했다. 

이날 행사에서 이성희 회장은 농업인들의 희생과 헌신으로 지켜온 농촌이 다시 활기를 되찾고 힘차게 도약하는데 있어 농협이 그 역할을 다하겠다는 의지가 담긴 '함께하는 100년 농촌'이란 새로운 미래 비전을 선포했다. 

농촌 소멸위기 극복과 지속가능한 농촌기반 마련을 지향하는 비전 달성을 위해 농협은 ‘일·사람·공간’관점에서 100대 핵심과제를 발굴하여 집중 추진하겠다는 계획이다.

우선 '일'관점에서는 '일자리와 소득이 풍부한 농촌'을 만든다. 스마트농업 확산, 첨단농업에 대한 투자, 청년 조합원 육성, 농축산물 유통개혁의 완수 등 과감한 농업혁신으로 농촌의 일자리와 소득 기회 확대에 전력한다는 방침이다.

'사람' 관점에서는 '사람이 찾는 농촌'을 만든다. 농촌관광 붐 조성, 귀농·귀촌 활성화, '고향사랑기부제' 확산에 농협이 마중물 역할을 다할 계획이다. '공간' 관점에서는 '살고 싶은 농촌'을 만든다. '농촌 주거환경 개선 사업'과 '청정 축산환경 조성 사업' 등을 통해 농촌경관과 정주여건 적극 개선하고자 한다.

이성희 농협중앙회장은 이날 기념사에서 "농업인의 '을 통해 국민들께서 우리 농업인들에 대한 감사의 마음과 농업 ·농촌의 가치를 되새겨 왔다"며 그 의의를 강조했다. 

또한 이 회장은 “우리 농업인들이 국가경제의 근간인 농업·농촌을 지켜온 자부심과 긍지로 희망찬 농촌의 미래를 열어나간다면, 국민들도 신뢰와 사랑으로 농촌을 지키는데 화답해 주시리라 확신한다.”며 “농협도 '함께하는 100년 농촌'이라는 비전 실현에 온 힘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