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식품
쌀발효공방 ‘미화가’, 경남 함안 유기농쌀로 만든 쌀발효제품 출시

쌀발효공방 ‘미화가(대표 배선영)’는 경남 함안에서 생산되는 유기농쌀로 쌀누룩을 만드는데 성공해 쌀발효제품인 요거트, 조미료(간장, 소금, 젓갈), 고추장과 된장을 출시했다고 26일 밝혔다.

해당 제품들은 모두 함안에서 생산된 유기농쌀을 이용해서 만들어졌으며 쌀발효제품은 소화효소와 장 내 유익균이 풍부해 장 건강에 도움을 주고, 또한 줄어들고 있는 쌀소비 촉진에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쌀발효공방 미화가 배선영 대표는 "남녀노소 누구나 먹을 수 있는 쌀발효제품은 인공당류가 아닌 자연당류를 포함하므로 당뇨나 비만과 같은 질환을 앓고 있는 사람도 부담 없이 먹을 수 있다. 또한, 이로 인해 건강한 식문화 확산에도 기여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쌀발효제품을 직접 만들어 볼 수 있는 체험공방도 함께 운영하고 있어 누구나 쉽게 쌀발효음식문화를 접할 수 있도록 준비했다"고 말했다. 

한편, 쌀발효공방 미화가의 쌀발효제품은 현재 함안몰과 네이버쇼핑에서 구매할 수 있다.

김강현 기자  kkh911226@naver.com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강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