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식품
풀무원, ‘오픈이노베이션 데모데이’ 열어스타트업과 프로그램 협업 결과 발표... 미래 혁신 위한 기술 공유-격려
풀무원 이효율 총괄 CEO(앞줄 오른쪽 4번째), 황윤경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장(앞줄 오른쪽 5번째)을 비롯한 ‘풀무원 오픈이노베이션 성과발표회(Demoday)’ 참석자들이 파이팅을 외치며 기념 촬영하고 있다. [사진=풀무원]

[한국영농신문 이병로 기자] 

풀무원(대표 이효율)은 지난 25일 서울 수서 풀무원 본사에서 ‘풀무원 오픈이노베이션 성과발표회(Demoday)’를 개최하여 미래 혁신을 위한 기술을 나누고 격려하는 장을 만들었다고 26일 밝혔다.

풀무원이 처음으로 개최한 ‘오픈이노베이션 데모데이’에는 풀무원 이효율 총괄 CEO와 이우봉 전략경영원장, 이상윤 풀무원기술원장을 비롯해 오픈이노베이션 프로그램을 협업한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센터장 황윤경) 관계자와 스타트업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풀무원은 데모데이 행사장 내 부스를 설치하여 스타트업의 주요 기술을 한눈에 살펴볼 수 있는 미니 전시회를 식전 행사로 마련했다. 이어진 본 행사에서는 최종 선발된 5개 스타트업의 대표들이 그동안 풀무원과 협업한 혁신 관련 성과를 발표했다.

풀무원 오픈이노베이션 데모스데이 참여 스타트업은 ▲전력저감 스마트팜 기술을 보유한 ‘지에스에프시스템(GSF System)’ ▲AI 협업 플랫폼 개발 업체 ‘코어닷투데이’ ▲AI 초분광 품질관리 전문 ‘엘로이랩’ ▲버섯을 활용한 대체 원료육 개발 업체 ‘위미트’ ▲AI 기반 개인맞춤형 헬스케어 플랫폼 전문 업체 ‘마이베네핏’ 등 5개사다.

식품업계를 선도하고 있는 풀무원은 이번에 처음으로 오픈이노베이션을 추진하며 스타트업과 협업의 포문을 열었다. 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와 ‘풀무원X서울창조경제혁신센터 스타트업 오픈스테이지 밋업’ 프로그램을 통해 올해 상반기 중 스타트업을 모집하였고, 심층 밋업을 통해 약 30대 1의 경쟁률을 뚫고 선발된 최종 5개의 스타트업과 협업하였다. 이들은 풀무원의 혁신 분야인 ‘지속가능식품’, ‘애그 테크(Ag-Tech)’, ‘디엑스(DX, Digital Transformation)’, ‘디지털헬스케어’ 등에서 기술 교류하여 결과물을 도출했다.

풀무원은 이날 데모데이의 심사결과를 취합하여 최우수, 우수팀을 추후 발표할 예정이다. 최우수팀에게는 1천만 원, 우수팀에게는 5백만 원의 혁신 격려 포상금을 지급한다. 그 외 시장 가시 성과 홍보, 기업 멘토링 등의 혜택을 비롯해 전략적 투자(SI투자)의 기회까지 제공할 계획이다.

풀무원 관계자는 “자사로서는 처음으로 자체 주관한 오픈이노베이션 프로그램을 통해 미래 혁신을 위한 협업의 토대를 마련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도 우수한 스타트업과의 협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하여 식품업계를 선도해 나갈 미래 기술 혁신의 밑거름을 뿌리고, 자사와 스타트업이 동반성장할 수 있는 시스템까지 정착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이병로 기자  leebr@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