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네트워크 지방
전남농기원, "중국 투자기업, 전남 농식품 천만불 수입"불곤그룹 회장 일행 국제농업박람회 참관... 전남산 유망 농수산식품 확인
캉빈 중국 산동성 불곤투자그룹 회장 일행이 지난 19일 ‘2023 국제농업박람회’를 참관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전남농기원]

[한국영농신문 박주하 기자] 

중국 산동성 불곤투자그룹 캉빈 회장 일행이 지난 19일 ‘2023 국제농업박람회’를 참관하고 전남 우수 농식품을 수입하겠다고 밝혔다.

전남농업기술원에 따르면 캉빈 회장은 지난 9월 중국 산동성에서 열린 ‘양링국제농업박람회’에서 전남도와 청도해양식품영양창신연구원과 업무협약에 기업대표로 참여했다. 고흥·완도군과 수출 업무협약을 맺은 것을 계기로 전남의 수출 유망 농수산식품을 직접 확인하고 우수 제품을 수입하기 위해 전남을 방문했다.

산동성 불곤투자그룹은 자본금 10억 위안으로 설립된 투자그룹이며 중국 라이브커머스 회사와 공동 투자해 중국 각 지역 특산 농수산 가공식품을 발굴하고 있으며, 여러 가공제품을 위탁 생산해 지난해 기준 18억 위안의 매출액을 달성한 기업이다.

캉빈 회장은 “이번 박람회 참관을 통해 청정 전남에서 생산되는 다양한 농수산가공제품의 우수성과 원료생산 현장을 확인하고 중국제품과 콜라보를 통해 개발되는 상품 1천만 달러 어치를 수입하겠다”고 밝혔다.

박홍재 전남농업기술원장은 “이번 캉빈 회장 방문을 통해 중국에 전남 농수산 가공제품이 꾸준히 수출될 수 있도록 적극 협력하고 중국 시장에서 k-푸드가 바람을 일으키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도내 우수 가공제품의 수출이 확대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박주하 기자  juhap@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주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