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네트워크 지방
2023 국제농업박람회 성료... 수출약정 507억원 성과농기자재, 농산품 수출품목 많아... "수출기업 애로 청취 등 다양한 지원"
(재)전라남도국제농업박람회는 ‘2023 국제농업박람회’에서 507억원 규모의 수출약정 성과를 거뒀다고 밝혔다. 사진은 수출약정 후 기념촬영 [사진=국제농업박람회 사무국]

[한국영농신문 박주하 기자] 

(재)전라남도국제농업박람회는 ‘2023 국제농업박람회’에서 507억 원 규모의 수출약정 성과를 거뒀다고 19일 밝혔다.

지난 12일부터 13일까지 양일 간 가진 수출상담회는 온오프라인으로 농산품과 농기자재로 나눠 진행됐다. 농기자재관과 농식품관을 방문해 현장상담을 통해 367건의 상담으로 1201억 원의 상담 활동이 이뤄졌다.

농산품에 특화된 미국, 인도, 몽골 등 총 14개국의 해외바이어는 ▲예인티앤지 ▲HCBIOTECH ▲좋은영농조합법인 등 11개사 기업에 관심을 보였고 약 2천만 달러(한화270억원) 규모의 수출약정을 현장에서 체결했다.

또한 박람회 한 달 전부터 온라인 상담을 통해 진행됐던 농기자재 분야는 이집트, 터키, 에티오피아, 인도, 파라과이 등 11개국이 관심을 보여 참가했다. 인도와 파라과이 5개사와 한국기업 간 수확기, 비료 분야에서 5950만 달러(한화 80억 원)의 수출약정 협약이 이뤄졌다.

당일 현장에서 기업들은 수출바이어와 1:1 온‧오프라인 맞춤형 상담과 함께 전라남도 통상닥터,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 수출 전문가, 광주세관과 협동으로 수출 맞춤형 컨설팅 등 추가 상담을 지원했다.

이날 인도의 수브하쉬 엠 로드 씨(Mr. Subhash M Lode)는 “한국의 스마트 농기계 제품과 규모를 보고 놀랐다”며 “인도의 스타트업 기업들과 한국의 기업이 협업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고 싶다”고 말했다.

박홍재 국제농업박람회 대표이사는 “전남도 내 수출기업의 시장개척과 판로 확대에 국제농업박람회 비즈니스의 장이 역할을 한 것에 기쁘다”며 “전남 농특산물이 수출선적으로 이뤄지기까지 수출기업 애로청취와 해외시장 정보제공 등 다양한 지원을 유관기관, 기업과 함께 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박주하 기자  juhap@hanmail.net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주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