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식품
롯데웰푸드, 국내 최대 빙과생산공장 세운다충청남도·천안시와 설비증설투자 MOU... 2220억원 투자,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왼쪽부터 박경섭 롯데웰푸드 생산본부장, 김태흠 충남도지사, 신동헌 천안부시장 [사진=롯데웰푸드]

[한국영농신문 이병로 기자] 

롯데웰푸드(옛 롯데제과)가 충청남도·천안시와 빙과 설비증설투자와 관련한 3자 MOU를 체결했다.

지난 18일 충남도청에서 열린 체결식에는 박경섭 롯데웰푸드 생산본부장, 윤치영 롯데웰푸드 천안공장장, 김태흠 충남도지사, 신동헌 천안부시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MOU에 따라 롯데웰푸드는 충청남도와 천안시와 긴밀한 협조관계를 구축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상생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롯데웰푸드는 천안공장에 약 2220억 원을 투자해 2026년까지 공장 증축과 빙과생산설비 증설을 진행한다. 공장 증설이 완료되면 약 110명의 신규고용이 창출되고 지역인력 우선채용을 진행한다. 또한 ESG경영에 맞춰 태양광 및 이산화탄소 냉매를 활용한 친환경 에너지 설비도입을 통해 탄소배출을 줄인다.

1996년 완공된 롯데웰푸드 천안공장은 구구콘과 빵빠레 등 빙과류와 마요네즈와 케첩 등을 생산하는 식품류 그리고 유지류를 생산하는 공장이다. 공장 증축과 빙과 생산 설비 증설이 완료되면 천안공장은 롯데웰푸드 내에서 빙과류를 가장 많이 생산하는 공장으로 거듭나게 된다.

박경섭 롯데웰푸드 생산본부장은 “천안공장 증축과 증설을 계획대로 진행하여, 충청남도 그리고 천안시와 지역상생하는 롯데웰푸드가 되겠다”고 말했다.

이병로 기자  leebr@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