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기술
농기평, '혁신조달 경진대회' 동상 수상3년 연속 혁신제품 시범사용기관 선정... 혁신제품·기술인증제품 사업화 모범
'2023년 혁신조달 경진대회' 시상식 현장 [사진=농기평]

[한국영농신문 이광조 기자] 

농림식품기술기획평가원(원장 노수현, 농기평)은 기획재정부와 조달청에서 주관하는 '2023년 혁신조달 경진대회'에서 우수사례 발표 및 전문가의 심사를 거쳐 동상(조달청장 표창)을 수상하였다고 26일 밝혔다.

혁신조달 경진대회는 혁신제품의 현장 적용 사례를 발굴하고 혁신지향 공공조달 성과공유와 확산을 위해 2020년부터 매년 개최되고 있다. 농기평은 농식품 분야 연구관리 전문기관으로서, 혁신제품 현장 시범사용을 통한 중소기업 판로활대 정책에 선도적 역할을 하기 위해 다양한 노력을 펼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하게 됐다.

2021년부터 3년 연속 조달청 혁신제품 시범사용기관에 선정되어 청사에 자동소화패치와 에너지절감형 빌딩자동제어시스템을 도입하였으며, 올해에는 주변 햇빛과 조명에 따라 조도가 자동 조절되는 자동 디밍형 LED조명을 도입할 예정이다.

또한, 농식품 R&D 결과물의 사업화 성과창출과 공공조달 확대를 위하여 2020년부터 혁신제품을 지정하고 있다. 2022년까지 총 41건의 혁신제품을 지정하였고, 이 중 혁신장터에 등록된 건수는 33건으로 약 81%를 차지하여 공공조달 시장진입과 초기 판로지원 효과를 본격 창출 중이다.

아울러 농기평은 농림식품신기술(NET) 인증기관으로서, 국내최초 개발기술과 우수혁신기술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초기시장 진출기반을 마련하고 있다. 녹색인증 평가기관으로 지정된 이래 지속적으로 농림축산식품 분야의 녹색기술과 제품의 사업화를 지원하고 있다. 농림식품신기술인증과 녹색인증 건수는 2019년 대비 2022년에 2배 이상의 성장세를 보여, 기술사업화 효과를 꾸준히 창출 중이다.

노수현 원장은 “이번 수상결과는 농기평이 안전하고 친환경적인 청사 구현을 위한 활동과 농식품 분야 기술사업화 사례 발굴을 꾸준히 추진해온 결실”이라며 “향후 지속적으로 혁신지향 조달과 농식품 분야의 우수 혁신기술을 발굴해나가겠다”고 밝혔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