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페셜 반려동물
어린이와 함께하는 ‘동물사랑배움학교'반려동물 이해, 펫티켓 교육... 교육견과 인사하기 등 동물교감활동, 친밀도 높여
강형석 농식품부 기획조정실장이 12일 정부세종청사 내 어린이집에서 열린 '동물사랑배움학교'에서 반려견과 교감 활동을 하고 있다. [사진=농식품부]

[한국영농신문 이병로 기자] 

농림축산식품부(장관 정황근)가 오는 9월, 10월, 초등학교와 어린이집에서 동물보호·복지 의식을 고양시키기 위해 ‘동물사랑배움학교’를 운영한다. 

농식품부는 동물보호와 복지증진의 필요성에 대한 조기 교육과 혹시 모를 개 물림 등의 안전사고를 방지하기 위해 이번 교육을 마련했다. 초등학교는 전국 41개교에서 9월, 10월 두 달에 걸쳐서어린이집은 세종 정부 청사 내 4개소에서 9월 한 달간 수업을 진행한다.

수업은 학년·나이에 맞춰 다른 내용으로 실시되며, 어린이집은 학급별 두 차례, 초등학교는 세 차례를 진행한다. 어린이집의 경우 생명 존중, 반려동물의 이해, 기본 펫티켓 등을 교육하며, 두 차시 모두 교육견과 인사하기·쓰다듬기 등을 체험하는 ‘교감 활동’을 병행한다.

초등학교는 ▲(1·2학년) 동물별 특징 파악, 표정 등을 통한 동물의 감정 알기, ▲(3·4학년) 주변 동물에 대한 이해, 반려동물의 개념과 종류, 동물복지와 유기 동물, ▲(5·6학년) 동물보호법의 기초, 농장 동물복지, 펫티켓, 유기 동물의 이해 등을 교육한다. 수업의 효과성을 높이기 위해 과정 내에 장난감 만들기, 역할 놀이, 게임 등 다양한 활동을 포함시켰으며 학급별로 한 차례씩 교육견과의 교감을 진행한다.

농식품부 강형석 기획조정실장은 “아이들이 동물에 대해 한층 더 잘 이해할 수 있기를 바라며, 미래세대로서 우리나라의 동물보호·복지 의식을 높여주리라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이병로 기자  leebr@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