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축산
"스몰 럭셔리 시대"... MZ세대도 '선물하기'로 한우 즐겨한우자조금, 협업 마케팅으로 소비 촉진... 온라인 쇼핑-선물하기 트렌드 반영
한우자조금은 지난 7월 한우 정육 부위 및 1·2등급 한우로 실속 있게 한우를 소비할 수 있는 ‘한우, 일리 있는 선택’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 [사진=한우자조금]

[한국영농신문 김찬래 기자] 

모바일 이용 및 온라인 소통에 친숙한 MZ세대를 중심으로 ‘온라인 선물하기’ 서비스 시장이 큰 인기를 끌며 새로운 선물 트렌드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직접 선물을 구매하러 가지 않아도 간단하고 편리하게 마음을 전할 수 있다는 편의성 때문이다. 

실제로 대학내일20대연구소가 ‘MZ세대의 온라인 ‘선물하기’ 기능 활용법‘을 조사한 결과, MZ세대의 80.9%가 6개월에 한 번 이상 온라인 쇼핑몰의 선물하기 기능을 이용하고 있다고 응답했으며, ’생일 축하 인사(89.0%)‘를 할 때 가장 많이 이용하고 ’직접 구매해 선물하는 것보다 더 합리적‘이라고 인식하는 비율 또한 63.3%를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MZ세대가 온라인 선물 시에 가장 많이 이용하는 플랫폼으로 조사된 ‘카카오톡 쇼핑(83.4%)’의 ‘많이 선물한 품목’, ‘받고 만족한 선물’, ‘5만 원 이상 생일 생일선물’ 등 다양한 선물 추천 카테고리에 한우가 랭킹 상위권에 올라 눈길을 끌고 있다. 해당 랭킹 기준은 최근 거래액이 높은 순 또는 최신 후기를 우선으로 태그 개수, 평균 만족도, 공감수 등 기준치를 충족한 후기 중 해당 기준을 점수화한 값이 높은 순으로 정렬된다.

이처럼 한우가 선물로 인기를 끄는 이유는 MZ세대들의 소비문화인 ‘스몰 럭셔리(작은 사치)’, ‘플렉스’ 트렌드로 해석될 수 있다. 작은 사치로 심리적 만족감을 추구하는 소비문화가 선물하기 문화로도 이어지는 것이다. 카카오 선물하기를 통해 한우를 구입하고 받은 사람들의 만족도 또한 매우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후기들을 살펴보면 고기의 신선도나 포장 상태, 맛 등 전반적인 만족도가 매우 높아 지인한테 선물 받았다가 나에게 선물하기로 재주문해서 먹었다는 후기들도 찾아볼 수 있다.

한우자조금관리위원회(위원장 이동활)도 최근 이 같은 온라인 쇼핑·선물하기 트렌드를 반영해 다양한 e커머스 업체들과 적극적인 협업을 전개하며 온라인 한우 소비 확대에 기여하고 있다.

한우자조금은 지난 7월 한우 정육 부위 및 1·2등급 한우로 실속 있게 한우를 소비할 수 있는 ‘한우, 일리 있는 선택’ 캠페인을 전개하고 있다. 이에 카카오와 협업하여 3만 원대 1등급 한우 등심·불고기·국거리 3종 세트(600g)로 구성된 '선물하기' 상품, 2만 원대 1·2등급 한우 등심, 불고기, 국거리 등 2종 세트(400g)로 구성된 '쇼핑하기' 상품 등 ‘소프라이즈’ 감탄한우 기획상품을 출시했다. ‘소프라이즈’ 감탄한우 기획상품은 카카오톡 선물하기·쇼핑하기에서 ‘소프라이즈’를 검색하면 만나볼 수 있다.

아울러 최근에는 티몬과 협업하여 ‘한우파티’ 캠페인을 열고, 매주 화요일 ‘한우 잡는 날’ 특가 행사를 진행해 1등급 이상 한우고기를 최대 38% 할인 판매하고 있다. 이와 함께 8월 한 달간 매주 화요일 티몬 라이브 커머스 '티몬플레이'에서 진행한 한우 특집 라이브 방송에서는 한우 특가 판매와 함께 구매 인증 고객에게 한우 떡갈비세트를 추첨하여 증정하는 등 다양한 혜택도 제공하며 소비자들로부터 높은 호응을 얻고 있다.

이동활 한우자조금 위원장은 "최근 온라인 구매 및 선물하기 시장이 점차 커짐에 따라 한우농가가 조성한 자조금을 활용하여 한우 소비 확대에 기여하고자 e커머스와 협업을 추진하고 소비자 편의성을 높인 기획상품을 준비했다“라며 ”앞으로도 소비자와 한우농가가 상생할 수 있는 다양한 마케팅과 홍보 활동을 통해 한우 소비 촉진을 활성화하고자 지속적으로 힘쓰겠다"라고 전했다. 

김찬래 기자  kcl@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찬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