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식품
대상그룹, ‘지식존중’ 프로젝트 1기 활동 마쳐지역의 식재료 활용 지역 활성화 지원... 대학생들과 무주군 리포지셔닝-홍보
31일 열린 대상그룹 지식존중 크루 1기 해단식 현장 [사진=대상그룹]

[한국영농신문 이병로 기자] 

대상그룹이 ‘지식존중(地食尊重)’ 프로젝트 1기 활동을 성황리에 마쳤다. ‘지식존중’ 프로젝트는 지역의 먹거리와 식문화가 더 많이 존중 받고 다음 세대에도 이어질 수 있도록, 대학생들과 함께 지(地)역의 식(食)재료를 적극 활용하여 지역 활성화에 이바지하고자 올해 처음 출범했다.

대상그룹은 ‘지식존중’ 프로젝트의 첫 지역으로 전라북도 무주군을 선정하고, 무주군과 ‘지역소멸 위기예방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총 16명의 대학생으로 구성된 1기 크루는 지난 6월부터 3개월 간 ‘지역의 식재료로, 지역을 새롭게, 가고 싶게’라는 슬로건 아래, 무주군을 매력적으로 만들 리포지셔닝 아이디어를 기획, 실행, 홍보하는 전방위 활동을 펼쳤다.

최종적으로는 무주군의 대표 식재료인 머루와 대상그룹 존중 캠페인의 광고 캐릭터 ‘브라키오’를 활용하는 아이디어가 채택됐다. 무주IC 만남의광장, 남대천, 머루와인동굴 등 세 곳에 최대 12m 높이의 ‘브라키오’의 대형 조형물이 설치됐다. 특히 9월 2일부터 열린 무주반딧불축제를 맞아 방문한 많은 관광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31일 열린 해단식은 대학생 크루를 비롯해 대상그룹 임직원과 황인홍 무주군수, 오충섭 한국관광공사 전북지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크루들의 활동 소감 및 결과물 공유, 수료증 수여 등의 순으로 진행됐다.

조수민 크루는 “처음에는 무주라는 지명조차 낯설게 느껴졌는데 프로젝트를 진행하면서 무주의 좋은 점들을 발견하게 됐고 다른 사람들에게도 무주의 좋은 이야기들을 전하고 싶었다”며 “무주의 이야기를 존중의 대상으로 만들 뿐만 아니라 저 또한 존중하는 법을 배울 수 있는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대상홀딩스 최성수 대표는 “그룹의 경영이념인 ‘존중’을 실천하기 위해 대학생들과 함께 소멸위기 지역을 재활성화하기 위한 방안을 고민했다."면서 "앞으로도 매년 소멸위기 지역을 찾아, 그곳의 식재료로 지역을 존중하고 재조명하기 위한 활동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병로 기자  leebr@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병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