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네트워크 지방
강원농업기술원, 미래농업대학 수료식 열어6개월간 합숙교육 통해 전문농업인 양성... "저탄소 농업기술 등 교육과정 확대"
강원농업기술원의 제18기 미래농업대학 수료식 현장 [사진=강원농업기술원]

[한국영농신문 김찬래 기자] 

강원특별자치도농업기술원(원장 임상현)은 17일 미래농업교육원에서 미래농업대학 수료생과 가족, 관계관 등 4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18기 미래농업대학 수료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미래농업대학은 2005년 1기 수료생 34명 배출을 시작으로 올해까지 총 435명의 농업전문가를 양성해 왔으며, 명실상부한 강원특별자치도 최고의 농업인 교육과정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지난 3월부터 6개월 동안 합숙교육으로 운영된 미래농업대학은 급변하는 농업환경 변화에 빠르게 대응할 수 있는 통섭형 인재 양성을 위해 이론과 현장을 겸비한 다양한 과정으로 교육생들에게 폭넓은 기회를 제공했다.

특히, 많은 수료생이 원예기능사, 유기농업기능사, 종자기능사, 굴착기와 지게차 기능사 등 총 52개의 국가기술자격증을 취득하여 예년보다 높은 성과를 올렸다. 이 중 2명은 5종에 대한 자격증을 모두 취득하는 성과를 냈다.

미래농업교육원 정철환 원장은 “미래농업대학 교육을 통해 미래를 이끌어 갈 청년농업인들이 농업의 중요성을 깨닫고, 환경변화에 빠르게 대응해 나가길 기대한다.”며 “앞으로 저탄소 농업기술, 디지털순환농업 등 교육과정을 점차 확대할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김찬래 기자  kcl@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찬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