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산업
반달소프트, ‘AFRO2023’서 동애등에 무인 사육 시스템 첫 시연

[한국영농신문 박정민 기자] 

곤충 스마트팜 스타트업 주식회사 반달소프트(대표 이봉학)가 오는 7월 26일부터 28일까지 3일간 서울 코엑스 A홀에서 열리는 ‘농식품 테크 스타트업 창업 박람회(AFRO) 2023’에서 ‘동애등에 무인 사육 시스템’을 처음 시연한다고 밝혔다.

AFRO 2023은 농림축산식품부가 주최하고 한국농업기술진흥원과 NH농협, 코엑스에서 공동주관하는 농식품 테크 스타트업 특화 박람회이다. 이번 박람회에서는 농산업의 미래를 혁신하는 기술 기반 스타트업을 소개할 뿐만 아니라, 스타트업 성장 지원을 위해 각 분야를 대표하는 투자사·대기업·기관·협회 등이 참여해 다양한 네트워킹이 이루어질 예정이다.

곤충 스마트팜 시스템을 통해 곤충 산업의 진입장벽과 농업인의 어려움을 해소하여 미래 농업과 곤충 산업의 혁신을 일으키는 반달소프트는 동애등에 무인 사육 시스템을 개발한 애그테크 스타트업이다.

동애등에는 음식 폐기물 및 농업 부산물을 먹이원으로 활용하여 사육이 가능하기 때문에 자원순환형 친환경 곤충으로 꼽힌다. 동애등에 무인 사육 시스템은 기존의 동애등에 사육상자를 자동화 시스템과 연동하여 무인으로 동애등에 유충을 사육할 수 있는 특징이 있다.

한편 이번 박람회의 현장에서 식용곤충을 체험할 수 있으며 곤충 스마트팜 시스템 모형과 동애등에 무인 사육 시스템 모형을 관람할 수 있다. 또한 부스 방문을 희망하는 관람객을 대상으로 반달소프트 블로그를 통해 사전 신청 시 추첨을 통해 박람회 무료입장 초대권을 증정할 계획이다.

박정민 기자  crownrocks90@gmail.com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정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