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농업
농촌진흥청, 농촌관광 실태조사 실시현장 수요 맞는 정책 서비스 제공에 기초자료... 국민 5100명, 사업자 1천명 대상
농촌 체험 관광 현장 [사진=농촌진흥청 농사로]

[한국영농신문 이광조 기자] 

농촌진흥청(청장 조재호)은 농촌관광 실태를 파악해 현장 수요에 맞는 정책 서비스를 제공하고, 사업 효과를 높이기 위한 정책 기초자료를 마련하고자 이달 17일부터 9월 30일까지 ‘농촌관광 실태조사’를 한다.

농촌관광 실태조사는 국민 부문(국가승인통계 제143005호)과 사업자 부문으로 나눠 진행된다. 조사 범위는 ▲국민= 일반현황, 농촌관광 실태, 만족도 및 평가, 관계 인구 등 4개 부문 47개 항목 ▲사업자= 일반현황, 운영 특성, 시설현황, 사업성과 및 만족도 등 5개 부문 45개 항목이다.

국민 부문은 모집단인 전국 만 15세 이상 국민 중 인구총조사를 바탕으로 표본 추출한 5,100명을 면접 조사한다. 사업자 부문은 농촌진흥청과 농림축산식품부의 정책, 사업과 연계된 농촌관광 사업자(농촌체험휴양마을, 농촌교육농장 등) 1천 명을 면접 또는 이메일, 팩스를 보내 조사한다.

조사 대상자의 답변 내용은 「통계법」 제33조에 의해 철저히 보호된다. 조사 결과는 농촌관광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는 데 유용한 자료로 활용할 계획이다.

농촌진흥청 농촌환경자원과 홍석영 과장은 “최근 코로나19 위기 경보 단계가 심각에서 경계로 하향 조정됨에 따라 농촌 지역에서 체험행사와 축제가 활발히 열리고 있다.”라며, “이번 조사는 코로나19 이후 농촌관광 관련 정책을 세우고 연구하는 기초자료로 활용될 예정이므로, 정확한 조사를 위해 대상자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이광조 기자  lgj@youngnong.co.kr

<저작권자 © 한국영농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광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icon최신기사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